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중국 진출기업, 한중 FTA 후속협상 머리 맞댄다

원승일 기자입력 : 2018-04-17 13:35수정 : 2018-04-17 13:35
18~19일 중국 상하이·홍콩 한국 기업 간담회 서비스·투자시장 개방, 투자자 보호 방안 논의

1차 한중 FTA 후속협상. [사진=연합뉴스]


중국에 진출한 기업들이 모여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서비스·투자 후속협상 관련 의견을 나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는 18~19일 중국 상하이와 홍콩에서 현지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과 간담회를 연다고 17일 밝혔다.

정부는 지난달 22~23일 중국과 FTA 1차 후속협상을 했다. 차기 협상부터 서비스·투자시장 개방과 투자자 보호 방안을 본격 논의할 예정이다.

상하이와 홍콩은 중국 서비스 산업의 중심지이자 국내 기업들이 다수 진출한 지역이다.

상하이에서는 의료, 문화, 건설, 금융, 법률, 관광, 정보기술(IT)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을 대상으로 서비스 시장 진출과 투자 시 어려운 사항들을 듣고, 서비스 분야별로 후속협상 건의사항을 논의한다.

이어 홍콩에서는 금융, 물류, 법률 등 분야의 기업들을 중심으로 중국과 홍콩 간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을 활용한 중국 진출 사례와 계획, 후속협상 요청 사항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