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민정비서관이 드루킹 추천인사 접촉했지만 부적합 판단"

김경수 의원, 애초 인사수석실로 '드루킹 추천인' 전달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