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자유한국당, 운명의 일주일…광역단체장 경선·전략공천 지역 결정

송종호 기자입력 : 2018-03-13 10:56수정 : 2018-03-13 10:56
내주 초 전략공천 지역 선정…접수 마치고 심사 이미 돌입

[자유한국당]


자유한국당이 다가오는 ‘6·13 지방선거’에 나설 후보 공천에 속도를 내고 있다. 

자유한국당은 13일 공천관리위원회(공관위)는 공천 신청자 전원에 대한 기본 자격심사를 마치는 대로 내주 초 전략공천 지역(우선추천 지역)을 선정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경선 지역 후보자도 공천 신청자의 서류심사 및 면접조사를 바탕으로 내주 가려진다.

전략공천 지역이 결정되면 오는 26일까지는 단수 후보를 추천해 최고위 의결을 거친다는 계획으로 알려졌다.

자유한국당은 이를 위해 중앙당과 시·도당별 국민공천배심원단을 구성해 전략공천 지역 및 비례대표 후보자 심의에 들어간다.

경선지역으로 결정된 곳은 오는 26일부터 내달 초까지 여론조사 경선을 포함한 경선 일정에 돌입한다.

이르면 다음달 11일 전후로 경선지역 최종 후보자 선출 작업이 마감될 예정이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지난 4∼10일 광역·기초단체장과 광역의원, 기초의원에 대한 후보를 공모한 뒤 공천 심사를 시작했다.

이들 후보에 대한 심사를 거쳐 최종 후보로 부적격하다고 판단하거나 시·도당이 요청할 경우 오는 30일부터 내달 6일까지 후보자 추가 공모에 나선다.

AJUTV 추석 특선 다큐멘터리
한중만두를 탐하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