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민주 안규백·박완주, 신임 최고위원 ‘신고식’

김봉철 기자입력 : 2018-02-14 11:43수정 : 2018-02-14 11:43
수석대변인에 박범계 의원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가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2.13 uwg806@yna.co.kr/2018-02-13 09:34:20/ <저작권자 ⓒ 1980-2018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18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더불어민주당 안규백·박완주 신임 권역별 최고위원이 설 연휴를 앞둔 14일 공식 활동을 시작했다.

두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나란히 참석해 모두발언으로 신고식을 치렀다.

안 최고위원은 “추미애 대표와 함께 정의롭고 안전한 나라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여야가 파트너가 돼서 국정을 함께 이끌어야 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는 또 “내일이면 설 명절”이라며 “지구상에 존재하는 모든 들짐승·날짐승도 행복해야 하고, 도둑도 불난 곳도 없고 쉬어야 한다”고 설 인사를 전했다.

박 최고위원은 “새로운 지도부는 지방선거 승리로 정권 교체를 완성해야 한다는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당의 발전과 함께 문재인 정부 국정운영을 뒷받침하고 지방균형 발전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박 최고위원은 “민생회복을 위한 골든타임은 지금도 흐르고 있다. 국민이 옐로카드를 꺼내 들 수밖에 없는 시점까지 왔다는 것을 자유한국당은 무겁게 받아들여야 한다”며 한국당의 국회 상임위 보이콧 철회를 촉구했다.

안 최고위원과 박 최고위원은 김우남, 박범계 전 최고위원의 후임이다.

한편 민주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인천시당위원장에 윤관석, 제주도당위원장에 위성곤 의원을 각각 인준했으며 박범계 의원을 수석대변인에 임명했다.
LIVE 아주TV <영상취재수첩>
주요 핵심규제대책 투기지역의 의미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