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영화가 소식] 메가박스, '소비자선정 최고의 브랜드 대상' 멀티플렉스 부문 2년 연속 대상

최송희 기자입력 : 2018-01-23 09:38수정 : 2018-01-23 09:38

pc: 38    mobile: 18    total: 56

[사진=메가박스 제공]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2018 소비자선정 최고의 브랜드 대상'에서 멀티플렉스 부문 대상을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수상했다.

메가박스는 기존 영화관 업계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키며 다양한 영역에서 시장을 선도하고 개척해 온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메가박스는 업계 최초로 2001년 무인발권 시스템 도입, 2006년 현장 매표소 고객 좌석선택 시스템 도입, 2013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의 세계 최초 라이브 중계, 2014년 더 부티크 오픈 등을 통해 최상의 고객만족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5월 생생한 사운드를 구현해 관객들에게 압도적 몰입감을 주는 차세대 상영관 MX관을 론칭했다.

MX관은 돌비 애트모스 3D 사운드 시스템, 카네기홀과 오페라하우스에서 사용하는 마이어 스피커, 세계적인 사운드 디자이너 밥 매카시의 사운드 튜닝을 통해 최고의 영화 경험을 선사한다.

이외에도 놓치지 말아야 할 좋은 영화를 선별한 ‘필름 소사이어티’, 전 세계 클래식 공연과 콘서트, 연극, 전시회 등을 엄선한 ‘클래식 소사이어티’ 큐레이션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 이 브랜드는 메가박스를 찾는 관객들의 문화적 경험 확대를 위해 기획됐으며, 다양한 형식의 고품격 콘텐츠를 선별해 상영중이다.

메가박스는 지난해 2월 신규 CI(Corporate Identity) 공표와 함께 ‘라이프시어터, 메가박스’로의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새로운 슬로건 ‘라이프시어터(Life Theater)’는 단지 영화를 보는 ‘영화관’이 아닌 창의적인 콘텐트를 통해 고객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하는 극장이 되겠다는 의지가 반영돼있다.

변경된 CI는 7개의 박스 안에 메가박스 문자(MEGABOX)를 담아 다양한 콘텐트가 모여서 서로 교류하는 플랫폼을 형상화했으며, 이를 통해 다양한 경험들을 고객에게 제공하겠다는 메가박스의 철학을 담았다.

메가박스는 ‘라이프시어터’ 슬로건 선포 이후 그 일환으로 ‘메가스타 페스티벌’, ‘순간극장 캠페인’ 등을 진행해왔다. 올해에도 단순한 영화관을 넘어 고객에게 편안함과 즐거움을 주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 7회째를 맞이하는 '2018 소비자선정 최고의 브랜드 대상'은 중앙일보가 주최하고 미래창조과학부와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산업 전반에 걸쳐 소비자들로부터 최고의 사랑과 가치를 인정받는 상품 및 기업의 브랜드를 평가하여 소비자에게는 올바른 가이드를 제공하고 산업경제 발전과 국가브랜드 경쟁력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제정됐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