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하지원,동생 전태수와의 안타까운 이별로 ‘전해림’본명 알려져..상주에 표시

이광효 기자입력 : 2018-01-22 16:12수정 : 2018-01-23 08:01

pc: 802    mobile: 2,469    total: 3,271
현재 어머니와 함께 상주로 빈소 지켜

 지난 21일 우울증 치료 중 세상과 안타까운 이별을 한 배우 하지원의 친동생 故 배우 전태수의 빈소가 22일 오후 서울의 한 종합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어 있다./사진: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배우 하지원(39)이 동생인 전태수와 세상에서의 안타까운 이별을 한 것을 계기로 지금까지 잘 알려지지 않았던 하지원의 본명이 알려졌다.

故 전태수 빈소는 22일 오후 서울의 한 종합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상주 이름에 하지원의 본명 ‘전해림’이 표시돼 있다.

전태수와의 세상에서의 안타까운 이별 후 하지원은 현재 어머니와 함께 상주로 빈소를 지키고 있다. 전태수 발인은 23일, 장지는 22일 유족이 상의해 결정한다.

하지원 소속사 해와달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1일 공식 보도자료에서 “배우 전태수 씨가 1월 21일, 향년 34세의 나이로 유명을 달리하게 되었습니다”라며 “고인은 평소 우울증 증세로 꾸준히 치료를 받던 중, 상태가 호전되어 최근까지도 연기자로서의 복귀를 구체적으로 논의하던 중이었습니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유족들과 지인들 모두 비통함 속에 고인을 애도하고 있습니다”라며 하지원이 동생 전태수와 세상에서의 ‘안타까운 이별’을 했음을 밝혔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