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EPL 맨체스터시티' 돌풍으로 넥센타이어 마케팅 '주목'

(양산)이채열 기자입력 : 2018-01-17 17:06수정 : 2018-01-17 17:06

(왼쪽부터) 맨시티 펩 과르디올라 감독, 맨시티 여자 축구 질 스콧 선수, 넥센타이어 강호찬 대표이사, 맨시티 페란 소리아노 CEO, 맨시티 일카이 권도간 선수, 맨시티 가브리엘 헤수스 선수> [사진=넥센타이어 제공]


넥센타이어가 활발한 스포츠마케팅을 펼치며 글로벌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

특히 현재 영국 프리미어 리그에서 독보적인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맨체스터시티(이하 맨시티)의 활약으로 넥센타이어의 스포츠 마케팅이 더욱 주목 받고 있다. 맨시티는 18연승 기록을 비롯해 20승 2무 1패의 성적을 거두며, 선두를 달리고 있다.

넥센타이어는 지난 2015년 8월, 영국 프리미어 리그의 맨체스터 시티와 첫 후원을 시작으로 2017년에는 프리미어리그 최초로 슬리브 브랜딩(선수 유니폼 소매 끝 부분에 기업 로고를 노출하는 방식의 스폰서십)을 체결하는 등 후원을 확대했다.

보통 한국 기업들이 해외 스포츠팀 후원을 결정할 때 이슈 몰이를 위해 국내 선수가 뛰고 있는 구단을 후원하는 것과 달리 넥센타이어는 함께 성장해 나가는 파트너로서 맨시티와 스폰서십을 맺었다. 넥센타이어는 맨시티 구단을 마케팅 플랫폼으로 활용해 유럽시장을 비롯해 세계 시장에서 빠른 속도로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

맨시티는 최근 한국에 방문한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이하 칼둔)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이 회장을 역임하고 있다. 칼둔 회장은 작년 7월 넥센타이어와 투자유치 MOU를 맺은 UAE 국부펀드인 무바달라 인베스트먼트의(이하 무바달라) 그룹 사장으로 넥센타이어와 인연이 깊다.

무바달라는 자산규모 1250억 달러로 전 세계 국부펀드 중 14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전세계 30여개국에서 우주항공, 반도체, ICT, 금융자산 등 13개 부문에 사업을 진행 중에 있다. 대표적으로는 에어버스, GE, 보잉, 롤스로이스 등 업계 최고의 글로벌 기업을 대상으로 투자를 이어가고 있으며 자동차 업계에서는 페라리, 다임러, 테슬라 등에 투자한 바 있다.

무바달라는 타이어업계 최초로 넥센타이어에 투자했으며, 이는 넥센의 포르쉐 공급과 미국 JD파워 승용차부문 만족도 2년 연속 4위 기록, 그리고, 유럽에서의 체코 공장 건설(올해 9월 가동 예정) 등 기업의 성장 잠재력과 글로벌 경쟁력을 높게 평가한 결과로 알려져 있다.

업계에서 가장 빠른 성장을 한 회사 중 한곳인 넥센타이어는 지난 10년 동안 연간 평균 약 15%씩 성장해왔다. 전 세계 140여개국에 연간 약 4천만본 이상의 타이어 제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특히, 중동지역에서 매년 약 450만개 이상의 타이어를 판매하고 있다.

넥센타이어는 무바달라의 투자를 통해 향후 해외시장 진출과 추가 공장 증설, 유럽과 미국 대륙 내 유통망 확대 등 글로벌 경영 계획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2025년 타이어 업계 글로벌 톱 10 진입'이라는 회사의 목표를 앞당기는 중요한 모멘텀이 될 것이며, 글로벌 시장에서 넥센타이어의 입지를 더욱 강화시키고 성장성을 가속화 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LIVE 주간증시결산
삼성 바이오시밀러 가격규제완화 건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