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집사부일체' 이상윤-육성재, 사부 전인권 집에서 '폭풍 오열'한 이유는?

김아름 기자입력 : 2018-01-14 12:43수정 : 2018-01-14 12:43

[사진=SBS '집사부일체']


SBS ‘집사부일체’ 이상윤과 육성재가 사부 전인권의 집에서 폭풍 오열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14일(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첫 번째 사부 전인권과 ‘동거동락’ 이튿날을 맞은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의 모습이 공개된다.

첫 사부 전인권과 하룻밤을 보낸 멤버들은 사부의 ‘괴짜 라이프’에 적응하는 듯 싶었으나, 아침부터 들이닥친 낯선 손님의 등장으로 또다시 멘붕에 빠졌다. 사부의 집을 찾은 손님의 정체는 바로 ‘전인권 밴드’의 멤버들.

뒤이어 사부는 깜짝 등장한 손님들과 함께 멤버들에게 마지막 가르침을 전했다. 이때, 이상윤과 육성재의 눈시울이 붉어지더니 급기야 폭풍 오열을 시작해 모두가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이상윤과 육성재가 눈물을 쏟은 사연은 오늘(14일) 오후 6시 25분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