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북한-몽골 교역규모 최대…대북 수출품목 1위 '담배'

노경조 기자입력 : 2018-01-06 11:10수정 : 2018-01-06 11:11

pc: 28    mobile: 49    total: 77
지난해 북한, 몽골 간 교역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6일 코트라 울란바토르 무역관이 작성한 '몽골-북한 교역'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 양국 간 총 교역 규모는 229만 달러로 전년 동기보다 43% 증가했다.

특히 몽골의 대북한 수출액이 192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55% 증가하면서 총 교역 규모 확대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대북한 수입액은 37만 달러로 2.1% 증가했다

무역관은 "몽골의 대북 수출품목 1위는 담배인데 금액 기준으로 전체 수출액에서 92.2%를 차지했고, 2016년에도 담배가 수출 1위였다"며 "담배 수출은 2016년부터 시작됐고, 현지 담배 제조사로부터 수출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전했다.

이어 "지난해 11월 기준 몽골의 대북 수입 1위 품목은 의약품으로 전체 수입액의 78%를 차지했다"며 "이는 북한의 금당-2 주사액으로 현지 의약품 수입유통업체들이 수입해 약국을 통해 판매 중"이라고 덧붙였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