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새해 첫 입영신고… 11개 부대서 입영행사

박은주 기자입력 : 2018-01-02 10:31수정 : 2018-01-02 10:31

pc: 65    mobile: 189    total: 254
육군훈련소, 3000여 명 입소… 논산 훈련소 1708명으로 최다

지난달 12일 오후 강원 화천군 육군 7사단 신병교육대대에서 열린 칠성부대 2017년 마지막 신병입소식에서 입영장병들이 힘차게 경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새해 업무가 처음으로 이뤄지는 2일 육군 11개 부대가 새해 첫 신병들을 맞이하는 입영식을 연다.

육군은 이날 오후 육군훈련소와 1·6·7·8 사단 등 11개 부대에서 새해 첫 입영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입영자는 모두 3000여 명에 달하며, 가장 많은 인원이 입소하는 충남 논산의 육군훈련소의 입영자는 훈련병 827명과 부사관 후보생 881명 등 총 1708명이다.

훈련병들은 앞으로 5주 동안 훈련소·각 사단 신병교육대대에서 군 기본자세와 각개전투, 사격 등 군인으로서 갖춰야 할 기본 전투기술을 숙달한다. 이후 병과학교와 전·후방 각급 부대로 배치된다.

육군은 올해 총 18만여 명의 젊은이들을 체계적으로 육성해 '대한민국을 지키는 무적의 전사 공동체'로 거듭나게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구재서 육군훈련소장은 "그동안 귀하게 키워온 아들을 조국 대한민국과 육군에 맡겨 주신 부모님께 존경과 감사를 표한다"며 "엄중한 안보상황을 직시해 올해도 변함없이 적과 싸워 이길 수 있는 장병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