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배우 서지희, tvN '직립보행의 역사’ 구구단 미나 머리채 잡는다?…강렬한 등장

장윤정 기자입력 : 2017-12-16 13:05수정 : 2017-12-16 13:05

[사진= 이매진아시아 제공 ]


배우 서지희가 ‘직립보행의 역사’의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웹드라마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시즌 2’에서 송하나 역을 맡아 발랄하고 유쾌한 여대생의 면모는 물론 닭살 커플 연기로 이목을 집중시켰던 배우 서지희가 tvN 단막극 ‘드라마 스테이지 – 직립보행의 역사’(연출 장정도 극본 최성욱)의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오늘(16일) 방송되는 ‘직립보행의 역사’는 늘 함께일 줄 알았던 남사친에게 여자친구가 생기면서 첫사랑을 되찾기 위한 프로젝트를 시작한 열일곱 소녀의 설렘을 담은 드라마.

극 중 서지희는 지극히 평범하지만 초능력을 지닌 여고생 강미나(미나 분)의 같은 반 친구 ‘예림’ 역으로 분해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자신의 잘못을 친구에게 뒤집어 씌우는 불량 학생으로 변신, 미나와 살벌한 난투극까지 벌일 예정이라고 해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는 상황.

뿐만 아니라 공개된 사진 속 서지희는 수수한 고등학교 체육복 차림에도 귀여움을 배가 시키는 작은 얼굴과 큰 눈망울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또한 극 중 캐릭터와는 반대되는 깜찍한 대본 인증샷으로 방송에 대한 기대감까지 높이고 있다.

한편, ‘직립보행의 역사’는 오늘(16일) 밤 12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