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배우 유동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연기비결 공개

장윤정 기자입력 : 2017-12-16 11:25수정 : 2017-12-16 11:25

[사진= 이매진아시아]



배우 유동근의 명불허전 연기비결이 공개됐다.

따듯한 가족애로 주말 안방극장을 물들인 tvN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극본 노희경 연출 홍종찬, 이하 ‘세상에서’)에서 정철 역으로 분해 명품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배우 유동근의 대본 삼매경 현장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 진지한 표정의 유동근은 대본에서 눈을 떼지 않는 모습으로 대배우의 남다른 열정과 카리스마를 풍기고 있다. 실제 현장에서 유동근은 대본을 손에서 한시도 내려놓지 않을 정도로 작품과 캐릭터에 몰두하고 있다고.

이는 앞서 지난 1, 2회 방송에서 무뚝뚝한 아버지이자 남편 정철의 모습은 물론 아내의 말기 암 소식을 듣고 자책감에 휩싸인 분노와 오열, 눈물 연기로 먹먹한 감동을 선사하며 감탄을 자아낸바 있는 유동근의 연기 비결을 짐작하게 하고 있다.

이처럼 유동근의 식지 않는 연기 열정은 극 중 정철의 복합적인 내면을 고스란히 전달, 드라마의 감동을 배가시키며 남은 2회에서도 시청자들의 마음을 찡하게 울릴 예정이다.

한편, 첫 방송부터 뭉클한 감동으로 눈물샘을 자극, 배우들의 몰입도 높이는 연기력으로 완벽한 공감을 끌어낸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은 오늘(16일) 오후 9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