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부, 세월호 유골 은폐 파문' 간부 2명에 중징계 요구

해당 간부, 지난달 17일 목포 신항 세월호 수습현장에서 유해 발견 사실 미수습자 가족에게 알리지 않아

고의로 유골 발견 사실을 은폐하지는 않았다고 판단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