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평창 스니커즈 초도물량 5만켤레 조기 매진? 누리꾼 "평창 팬티도 나오겠네" vs "품질 좋네"

전기연 기자입력 : 2017-12-08 07:42수정 : 2017-12-08 07:42

[사진=롯데백화점]


평창 패딩에 이어 평창 스니커즈 역시 초도물량 5만켤레가 조기 매진됐다는 소식이 들려오자 누리꾼들의 댓글이 쏟아지고 있다. 

누리꾼들은 "충동적으로 평창 스니커즈 예약해버림. 저런 스타일 좋아해서(pu****)" "천연 소가죽인데 5만원은 진짜 싸다 아쉽네(11****)" "평창 스니커즈 정말 좋아요. 사세요. 두 번 사세요. 제발 좀 사주세요(im*****)" "평창스니커즈 갖고 싶네(es*****)" "난 유행 진짜 안 좋아하는데 가격 대비 품질이 좋아서 삼(an****)" "자기 돈 주고 사겠다는데 왜 이렇게 꼬인 인간들이 많나 모르겠네. 이런 데서 남 욕하는 거 찌질하다(u_****)" 등 댓글을 달았다.

하지만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평창시리즈 너무 속이 빤히 보여서 더 싫어지네. 솔직히 저게 싼 거 맞냐? 브랜드도 아니고 저 정도 흔해(mo****)" "평창롱패딩, 스니커즈. 올림픽 끝나면 심히 후회할 듯(lh*****)" "백팩도 나온다던데 나중에 평창풀셋 인증샷들도 올라오겠네(rl*****)" "조만간 평창모자 평창양말 평창바지 평창티셔츠 다 나오겠네. 풀세트 맞추면 어떤 옵션 발동하냐(sj*****)" "패딩은 가성비 괜찮아서 딱 그 값인데 신발 5만원은 좀 아니잖아(ma****)" "왜? 그냥 아예 평창의 신선한 공기를 담은 평창 공기도 팔지그래?(pa****)" 등 댓글로 비난하기도 했다. 

지난 7일 롯데백화점은 평창 스니커즈 초기물량 5만켤레가 조기 매진됐다고 밝혔다. 

천연 소가죽 소재로 만든 평창 스니커즈는 1켤레에 5만 원으로, 뒤축에 평창올림픽 슬로건 'Passion. Connected'라는 문구가 새겨져있다. 사이즈는 220~280mm까지 10mm 단위로 출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