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롯데백화점, '평창 스니커즈' 돌풍…사전 예약 5만 켤레 '돌파' 초과물량 추가 생산

박성준 기자입력 : 2017-12-07 16:30수정 : 2017-12-07 16:30
평창 스니커즈 6일만에 8만5000켤레 사전 예약

평창 스니커즈[사진= 롯데백화점 제공]


롯데백화점이 ‘평창 롱패딩’에 이어 ‘평창 스니커즈’로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이달 1일부터 평창 스니커즈의 예약판매를 시작한 롯데백화점은 예약 마지막날인 7일 정오 사전 준비 수량 5만 켤레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30분 기준으로 8만 5000켤레가 사전예약 됐다. 롯데백화점은 초기 생산 물량인 5만 켤레를 초과한 사전 예약 수량에 대해서는 신청 수량만큼 추가 생산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평창 스니커즈’는 롯데백화점이 평창 롱패딩에 이어 좋은 품질의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기 위해 기획한 상품이다. 평창 스니커즈는 천연 소가죽 소재로 제작되며 사이즈는 220mm부터 280mm까지 10mm단위로 출시할 계획이다. 디자인은 신발 뒤축에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의 슬로건 ‘Passion. Connected’를 새겨 넣었다. 가격은 1족에 5만원으로 소가죽 소재의 다른 스니커즈보다 50~70% 저렴하다.

롯데백화점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총괄 라이선스 사업권자로서 ‘평창 롱패딩’, ‘평창 스니커즈’를 비롯해 다양한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정동혁 롯데백화점 상품본부장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기 위해 롱패딩, 스니커즈 등 가성비가 좋은 다양한 상품을 기획했다”라며 “향후에도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에 기여할 수 있는 상품을 기획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