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가수 아이(I), 건강상의 이유로 '더 유닛' 자진 하차…"피로누적·체력적 문제로 하차" [전문]

김아름 기자입력 : 2017-11-24 09:39수정 : 2017-11-24 09:39

[사진=KBS 제공]


‘더 유닛’에 출연중이던 솔로 여가수 아이(I)가 자진 하차를 택했다.

24일 오전 아이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는 팬카페에 “아이 양의 피로 누적과 체력적인 문제로 정상적인 기량을 보여줄 수 없겠다는 당사의 판단 아래 현재 출연중인 KBS2 ‘더 유닛’ 프로그램에서 부득이하게 하차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당사는 아이양의 건강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아이 양을 향한 팬 여러분들의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2017년 솔로 가수로 데뷔한 아이는 그룹 B1A4 멤버 바로의 친동생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이후 KBS2 ‘더 유닛’에 출연하며 걸그룹 데뷔를 목표로 세웠다. 그러나 걸그룹 데뷔 대신 건강을 회복하는데 집중하겠다는 입장을 전하며 자진 하차를 선언하게 됐다. ‘더 유닛’에서 아이는 그룹 미션 초록팀 센터를 꿰차며 주목받았다. 특히 첫 부트무대에서 아이는 심사위원 전원에게 선택받으며 ‘6부트’ 멤버가 된 바 있다.

이하 아이(I) ‘더 유닛’ 하차 관련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WM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아이(I) 양의 피로 누적과 체력적인 문제로 정상적인 기량을 보여줄 수 없겠다는 당사의 판단 아래 현재 출연 중인 KBS2 ‘더 유닛’ 프로그램에서 부득이하게 하차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런 어려운 결정을 내리게 된 점에 대해 팬 여러분들의 양해 부탁드립니다. 앞으로 당사는 아이양의 건강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아이 양을 향한 팬 여러분들의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