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AJU★현장] '짠내투어' 여회현 "박명수 형님, 많이 혼내셨지만 용돈 주셔서 마음 풀렸다"

김아름 기자입력 : 2017-11-23 11:46수정 : 2017-11-23 11:46

여회현[사진=CJ E&M 제공]


‘짠내투어’ 여회현이 박명수에 대해 언급했다.

여회현은 23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2층 그랜드볼룸홀에서 진행된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짠내투어’ 제작발표회에서 첫 예능 도전에 대해 “일단 너무 재밌게 다녀왔는데 처음이라 잘 몰라서 어떤 걸 하려고 하지 않고 여행 다녀온다는 생각으로 갔다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형들과 누나가 너무 잘해주셔서 즐겁게 갔다 왔다. 힘든 점도 많았다. 박명수 형이 뭐라고 하시는데 진심이 느껴져서 힘들었는데 시간이 지나니까 적응이 되더라. 그래도 워낙 좋은 분이신데 끝나고 용돈도 주셨다”며 “그런데 정말 간사한게 용돈 주신 걸로 마음이 풀리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일본 여행을 다녀왔을 때 엔화로 받았는데 마침 일주일 뒤에 친구들과 도쿄를 갔다와서 더 좋았다”며 “힘들긴 했지만 재밌고, 첫 예능이었지만 많이 배웠고 행복했다”는 소감을 덧붙였다.

‘짠내투어’는 정해진 예산 안에서 여행하며 스몰 럭셔리를 함께 체험해보는 여행 예능 프로그램. ‘스몰 럭셔리’는 돈이 없어도 자기 만족을 위한 작은 사치를 아끼지 않는 소비 트렌드를 나타내는 신조어다. 오는 25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