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클래시안' 최고 145.5대 1로 1순위 마감

강영관 기자입력 : 2017-11-23 08:13수정 : 2017-11-23 08:13

힐스테이트 클래시안 모델하우스에서 방문객들이 청약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이 서울 영등포구 신길뉴타운9구역을 재개발해 선보인 '힐스테이트 클래시안'이 최고 경쟁률 145.5대 1로 1순위 마감했다.

23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22일 1순위 청약접수를 진행한 '힐스테이트 클래시안'은 538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총 6503명이 몰려 평균 12.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총 7개 주택형이 모두 1순위 당해 지역에서 마감했다.

전용 49㎡에는 6가구 모집에 873명이 몰려 경쟁률 145.5대 1을 나타내며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어 전용 59㎡A타입에도 1818명이 몰려 12.7대 1의 경쟁률을 보이는 등 전 타입이 고른 인기를 보였다.

현대건설 분양 관계자는 "신길뉴타운 내 최중심지에 들어서는 단지로 생활 기반 시설이 우수해 분양 전부터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았던 곳"이라며 "교통망도 우수해 여의도와 강남 접근도 쉬워 실수요자들이 적극적인 청약에 나선 것 같다"고 설명했다.

'힐스테이트 클래시안'은 지하 4층~지상 최고 29층, 14개 동, 전용면적 39~114㎡, 총 1476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일반분양 분은 전용면적 42~114㎡, 701가구로 평균 분양가는 2100만원대다. 모델하우스는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3517번지에 마련됐으며, 입주는 2020년 10월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LIVE 주간증시결산
삼성 바이오시밀러 가격규제완화 건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