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문 대통령, "원전·산업시설 안전 철저히 점검…수능시험 대책 강구"

주진 기자입력 : 2017-11-15 18:47수정 : 2017-11-15 18:51
청와대 복귀 즉시 긴급 수석보좌관회의 주재…포항 지진 상황 보고 받아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오후 포항 인근지역에서 발생한 지진과 관련해 긴급 수석보좌관회의를 소집하고, “원전뿐만 아니라, 여러 산업시설들의 안전을 철저히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또 “수능시험 중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상황에 대비해 대책을 강구하되, 특히 수험생들의 심리적 안정까지도 배려한 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동남아 순방을 마치고 귀국한 직후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이같이 지시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춘추관 브리핑에서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44분 공군1호기에서 국가위기관리센터장으로부터 상황을 보고받고, 수석·보좌관회의 소집을 지시했다고 박 대변인은 밝혔다.

청와대로 복귀한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4시30분부터 5시45분까지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했고, 이 자리에서 국민 피해상황과 원전안전 상황, 차질 없는 수능시험 관리 대책 등을 보고 받았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교육부와 행정안전부의 책임있는 당국자가 포항지역 현장에 직접 내려가 수능시험 상황을 관리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출 것과 국토교통부에 만반의 대비태세를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경주지진을 직접 경험해 보니 지진이 발생했을 때, 본진뿐만 아니라, 여진 등의 발생에 대한 불안이 크기 때문에 현재 발생한 지진이 안정범위 이내라고 해서 긴장을 풀지 말고 향후 상황을 철저히 관리하라”고 지시했다.

아울러 “국민여러분께서도 정부를 믿고 정부에서 전파하는 행동요령을 따라 줄 것”을 당부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