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노동계와 첫 만찬 회동…메뉴는 추어탕·복분자

사전 환담에 앞서 '평창 홍차'로 스탠딩 티타임…靑관계자 "해외 정상급으로 모시기 위해 최선 다해"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