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이완 맥그리거 새 연인으로 지목된 '엘리자베스 윈스티드' 누구?

전기연 기자입력 : 2017-10-23 09:36수정 : 2017-10-23 18:17

[사진=영화 클로버필드 10번지 스틸컷]


아내 이브 마브라키스와 이혼한 할리우드 배우 이완 맥그리거의 새 연인으로 지목된 배우 엘리자베스 윈스티드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1984년생인 메리 엘리자베스 윈스티드는 1997년 드라마 '터치드 바이 언 엔젤'을 통해 데뷔했다. 이후 영화 '스카이 하이(2005)'에서 그웬 그레이슨 역을 맡은 엘리자베스 윈스티드는 2006년 영화 '데스티네이션3-파이널 데스티네이션'에서 웬디 역으로 주목을 받았다. 

이후 '팩토리 걸(2006)' '다이하드 4.0(2007)' '메이크 해픈(2008)' '더씽(2011)' '링컨:뱀파이어 헌터(2012)' '다이하드:굿데이투다이(2013)' '알렉스오브베니스(2014)' '더리턴스시즌1(2015)' '브레인데드(2016)' 등 많은 작품에 조·주연으로 출연했다.

22일(현지시간) 더 선은 이완 맥그리거가 영국 런던의 한 카페에서 미국 드라마 '파고3'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엘리자베스 윈스티드와 키스하는 장면이 목격됐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대화를 나누고 입을 맞추는가 하면, 카페를 나서 모터바이크를 타고 함께 타고 간 것으로 알려졌다.

이완 맥그리거는 1995년 결혼한 이브 마브라키스와 지난 5월 이혼했다.
대~ 한민국 멕시코전 아주라이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