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경찰,어금니 아빠 이영학 아내 자살방조 혐의 등 4가지 수사 방향“타살혐의 없어”

이광효 기자입력 : 2017-10-16 00:00수정 : 2017-10-16 00:08

 경찰이 어금니 아빠 이영학(34)의 아내 자살방조 혐의 등에 대해 수사에 착구했다. 여중생 살해 및 사체유기 사건 피의자인 이영학이 13일 오전 서울 중랑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기 전 취재진 앞에 심경을 밝히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경찰이 어금니 아빠 이영학의 여중생 살해 및 사체 유기 사건 수사를 마무리한 가운데 검찰과 경찰은 어금니 아빠 이영학이 여중생을 살해한 동기와 아내 자살방조 혐의에 대한 수사를 본격화하고 있다.

이영학의 여중생 살해 및 사체 유기 사건을 수사한 서울중랑경찰서는 15일 ▲어금니 아빠 이영학 아내 최모(32)씨 투신자살 ▲이영학이 아내에게 성매매 강요했다는 의혹 ▲성매매 알선 의혹 ▲이영학의 기부(후원)금 유용과 재산 형성 관련 의혹 에 대해서도 수사에 착수했다.

이 중 가장 관심이 집중되는 것은 최씨 투신 자살. 지난 달 1일 최씨는 영월경찰서에 이영학 계부 B(60)씨를 성폭행으로 고소했다. 최씨는 고소장에서 “B씨로부터 2009년 3월초부터 지난 9월초까지 8년간 수차례 성폭행을 당했다. B씨가 총기(엽총)로 위협하면서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이영학과 최씨는 지난 달 5일 오전 5시쯤 추가 피해 사실을 신고했다. 그런데 최씨는 지난 달 6일 오전 0시 50분쯤 서울시 중랑구 망우동에 있는 자신의 주거지에서 떨어져 사망했다. 경찰은 최씨의 시신에 상처가 있던 것 등을 근거로 자살방조 가능성을 수사 중이다.

서울중랑경찰서의 한 형사는 15일 ‘아주경제’와의 통화에서 “최씨 부검 결과 타살 혐의는 없다. 자살방조 가능성에 대해 수사 중”이라고 말했다.

서울북부지방검찰청(이하 북부지검)은 이 날 오후 3시 이영학을 소환해 여중생 살해 동기 등에 대해 집중적인 조사를 했다. 이에 앞서 북부지검은 13일 오후 이영학의 여중생 살해 및 사체 유기 사건을 형사2부(김효붕 부장검사)에 배당했다.

서울중랑경찰서에 따르면 어금니 아빠 이영학은 지난 달 30일 오후 12시 20분쯤 딸 A(14세)를 통해 중랑구 망우동에 있는 주거지로 피해 여중생(14세)을 유인했다. A는 사전에 준비한 수면제가 든 음료수병을 피해 여중생에게 건넸고 피해 여중생이 이를 먹고 잠이 들자 이영학은 A를 외출하도록 내보낸 후 피해 여중생을 추행했다.

이영학은 10월 1일 오후 12시 30분쯤 피해 여중생이 깨어나 소리를 지르고 반항하자 신고할 것이 두려워 수건과 넥타이로 피해 여중생의 목을 졸라 살해했다. 이후 A와 함께 사망한 피해 여중생을 여행용 가방에 넣어 승용차 트렁크에 실은 뒤 10월 1일 오후 9시 30분쯤 A와 함께 강원도 영월군 소재 야산에 유기했다.

이영학은 여중생 살해 전 A에게 “엄마가 죽었으니 엄마가 필요하다. 네 친구 ○○(피해 여중생)이 착하고 예쁘니 데리고 오라”고 말했다. 피해 여중생은 A와 친해 집에 놀러온 적이 있어 이영학과 피해 여중생은 안면이 있었다. 최근 자살한 이영학 아내 최씨와도 피해 여중생은 가깝게 지낸 것으로 알려졌다.

이영학 부녀를 수사한 프로파일러(범죄 심리 분석관)는 “아내의 죽음으로 성관계 대상이 없어지자 피해자를 성적 스트레스를 푸는 대상으로 삼으려 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영학은 경찰 조사에서 여중생 살해 동기에 대해 “성적 욕구를 해소할 목적으로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경찰 조사 결과 이영학 사이코패스 지수는 40점 만점에 25점이었다. 사이코패스 지수가 25점 이상이면 사이코패스 성향이 있다고 본다.

 

네티즌 의견

1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