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수號 출범 2題] 양심적 병역 거부 인정될까

하급심 판례 뒤집는 무죄 선고 잇따라

조재연·박정화 대법관까지 전향적 입장

동성혼·낙태 등 대법 판단 달라질 전망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