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중국 지진 당국도 "북한 3.4 지진, 핵실험 아닌 자연지진"

김근정 기자입력 : 2017-09-24 11:30수정 : 2017-09-24 11:30

23일 밤 10시50분(중국 현지시간) 중국지진대망은 북한에서 발생한 3.4규모 지진은 자연지진으로 확인됐다는 사실을 웨이보를 통해 속보로 전했다. [사진=중국지진대망 웨이보]


중국 지진 당국도 23일 북한에서 발생한 지진은 자연지진이라는 결론을 내렸다.

중국중앙(CC)TV는 중국 국가지진국 산하 국가지진대망(CENC)이 북한에서 23일 발생한 지진과 과거 핵실험에 따른 지진 기록을 검토한 후 '핵폭발'이 아닌 자연지진으로 결론을 냈다고 24일 보도했다.

북한에서 발생한 3.4규모 지진 발생 지점이 북위 41.36도, 동경 129.06도로 앞서 3일 북한의 핵실험 장소와 일치하지만 초저주파 기록을 검토한 결과 자연지진으로 결론을 냈다는 설명이다. 앞서 CENC는 이날 지진이 폭발에 따른 것으로 핵실험을 의심했는데 곧바로 이를 정정한 것이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한국 기상청 발표 내용을 인용해 23일 오후 5시29분께 북한에서 3.4 규모 지진이 관측됐고 이는 자연지진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AJUTV 프리미엄다큐
차오셴쭈, 그들에게 미래를 묻다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아주 글로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