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중국증시 마감] "北 리스크, S&P 신용등급 하락 겹악재" 한자릿수 소폭 하락

배인선 기자입력 : 2017-09-22 16:22수정 : 2017-09-22 16:22
상하이종합 0.16%↓, 선전성분 0.26%↓, 창업판 0.34% ↓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


상하이종합지수가 22일 이틀째 한 자릿수 소폭 하락세를 이어갔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12월 기준금리 인상 시사, 스탠다드앤푸어스(S&P)의 중국 국가 신용등급 강등, 북한 리스크 등 잇단 악재 속에서도 크게 출렁이지는 않는 모습이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5.28포인트(0.16%) 내린 3352.53으로 거래를 마쳤다. 선전성분지수는 28.52포인트(0.26%) 내린 11069.82로 장을 마감했다. 창업판 지수는 6.35포인트(0.34%) 내린 1866.42로 거래를 마쳤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2065억, 2806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비철금속(-1.42%), 시멘트(-1.11%), 화공(-0.9%), 석탄(-0.85%), 환경보호(-0.84%), 정유(-0.83%), 미디어 엔터테인먼트(-0.73%), 건설자재(-0.66%), 방직기계(-0.66%), 농임목어업(-0.66%), 식품(-0.57%), 철강(-0.56%), 발전(-0.55%), 자동차(-0.53%), 부동산(-0.48%), 소매유통(-0.46%), 교통운수(-0.46%), 바이오제약(-0.43%), 기계(-0.33%), 전자부품(-0.25%), 호텔관광(-0.09%), 금융(-0.04%) 등으로 약세를 나타냈다.

반면 가전(0.85%), 전자IT(0.36%), 항공기제조(0.1%), 주류(0.05%) 등 업종은 강세를 나타냈다.

한편 이날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위안화를 4거래일만에 소폭 절상했다. 인민은행은 달러-위안 기준환율을 전 거래일보다 0.01% 내린(위안화 가치 상승) 6.5861위안에 고시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