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로컬인사이드] 2017 독서대전 성료... "책은 최고의 유산"

(군포) 박재천 기자입력 : 2017-09-17 18:00수정 : 2017-09-17 18:00

군포시가 2017 책나라 군포 독서대전 행사에서 독서골든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군포시 제공]


2017 책나라군포 독서대전이 대한민국 제1호 책의 도시 위상에 걸맞게 수많은 시민과 관광객들 참여속에 성황리 마무리 됐다.

이번 독서대전은 문체육관광부, 경기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등의 후원하에 산본로데오거리·중앙공원·산본도서관·문화의 거리를 잇는 독서문화 벨트에서 펼쳐져 축제 기간 내내 도심 곳곳에 책의 향기가 넘쳐났다.

첫 날인 15일에는 시의 미래가치를 창출할 그림책 박물관공원 조성을 주제로 한 책나라군포 심포지엄과 생동감 동호회의 개막 식전공연, 문학인의 낭독공연, 책나라군포 신인문학상 시상식이 함께한 개막행사 등 다채로운 공연과 행사로 운영됐다.

특히 EBS 전문성우들이 네이버 인기웹툰 유미의 세포들을 낭독한 웹툰 읽어주는 라디오는 시민들이 직접 성우들과 함께 낭독해보는 특별한 시간으로 진행돼 행사장을 찾은 시민들에게 행복한 추억을 선사했다.

이어 문학에이전트 바바라 지트워가 직접 세계 속 한국문학의 위상을 소개한 글로벌 작가와의 만남, 청소년을 위한 독서골든벨과 자치동아리 축제 등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행사가 다수 열려 높은 호응을 이끌어냈다.

또 마지막 날인 17일에는 2017 군포의 책 아동분야 김진희 작가와 함께하는 군포의 책 대토론회, 시민이 뽑은 밥이 되는 인문학 인기 강사 허태균 교수의 인문학 특강,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시민독서골든벨 및 책 읽어주는 우리가족 등 그 어느 해보다 뜨거운 행사로 진행됐다.

이 밖에 시민 헌책방·출판사 북마켓·아트마켓 등의 거리체험 행사와 북레시피 닥터·스마트폰 책헌팅·캐리커처 등의 참신한 프로그램들로 참여자들의 만족도를 높였다는 평가다.

한편 김윤주 군포시장은 “사람과 도시가 책을 통해 꿈꾸는 미래가치야 말로 우리가 다음 세대에게 물려줄 최고의 유산”이라면서 “자녀들을 꿈꾸게 하고 도시의 미래를 디자인해 나갈 독서대전이 앞으로도 이어질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