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아이콘 바비 "솔로 앨범 나와 너무 기뻐…양 회장님 귀찮게 했다" (인터뷰②)

김아름 기자입력 : 2017-09-14 14:00수정 : 2017-09-14 14:00

그룹 아이콘 바비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아이콘(iKON) 래퍼 바비가 솔로 앨범 발매 소감을 밝혔다.

바비는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수동의 한 카페에서 아주경제와 만나 첫 솔로 앨범 ‘LOVE AND FALL’ 발매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먼저 본격적인 인터뷰에 앞서 바비는 “솔로 앨범이 나오게 돼 너무 기쁘다. 회장님이 좋은 기회를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기분 좋게 들어주셨으면 좋겠다. 기대 많이 해달라”고 인사를 건넸다.

솔로 앨범을 준비하게 된 계기에 대해 바비는 “앨범을 내자는 생각에 곡 작업을 한 건 아니다. 먼저 ‘RUNAWAY’는 2015년부터 작업해 2년 정도 했다. (시기가) 늦었거나 빨랐다기 보다 이 시기에 나오게 돼서 정말 만족하고 있다”는 소감을 밝혔다.

그룹 내 첫 솔로 앨범을 발매하게 된 바비. 그는 “회장님께 끈질기게 귀찮으실 정도로 열심히 곡들을 올렸다. 한 달에 한 곡은 무조건이었고 많을 땐 네 번 정도 드렸다. 회장님께서 들으시면서 좋다고 하신 부분도 있어서 이렇게 솔로를 내게 됐다”며 “아이콘 멤버 분들이나 위너 선배님들이나 다른 선배님들이 열심히 안 하신 건 아니지만 그 분들 사이에서도 솔로 앨범을 낸다는 것 자체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아무래도 회장님께서 총괄 프로듀서분이시고 날카로운 분이기 때문에 회장님께서 좋아해주시고 좋게 들어주셔야한다. 그럼으로써 저희가 더 열심히 노력하고 회장님이 날카로우시니까 거기에 초점을 맞추고 우리가 마냥 하고 싶은 이야기 보다는 대중 분들에게 어떻게 하면 가깝게 다가가시는지를 아시니까 그랬다”고 덧붙였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의 빅뱅 이후 처음으로 그룹 내 솔로를 발매하는 것에 대해 바비는 “이번 앨범이 꼭 잘돼야지 하는 생각보다는 감사하게 생각한다. 이 기회가 얼마나 큰 기회인지 잘 알기 때문에 이 앨범이 나오고 활동을 하는 것들을 최대한 많이 즐기고 싶은 것 같다”고 말했다.

더불어 만족도에 대해 “지금까지 해온 무대나 곡들에 대해서 만족을 못하는데 항상 완벽하고 싶어서 (만족 못한다)”며 “완벽에 가까울수 있도록 욕심내고 있다”고 욕심을 보였다.

한편 아이콘 바비의 솔로 앨범 ‘LOVE AND FALL’에서는 더블 타이틀곡 ‘사랑해’와 ‘RUNAWAY’를 내세웠다. 두 곡 모두 바비가 작사, 작곡을 맡으며 싱어송라이터로서의 능력을 입증시켰다. ‘사랑해’는 긴 세월 함께한 두 남녀가 시간이라는 벽 앞에서 무너지는 슬픈 이야기다. 힙합 장르의 템포를 주로 선보이던 바비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경쾌한 리듬의 빠른 곡이다.

‘RUNAWAY’는 가끔 아무도 보고싶지 않아서 도망가고 싶을 때의 감정을 담았으며 청춘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은 꿈꿔봤을 ‘일탈’을 소재로 했다.

바비 솔로 앨범 ‘LOVE AND FALL’은 14일 오후 6시 음원이 발매된 뒤 15일에는 오프라인으로 발매된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