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아주동영상] 경주지진 1년, 광화문광장에 깜짝 등장한 '안전의 여신상' (그린피스)

유대길 기자입력 : 2017-09-13 00:34수정 : 2017-09-13 00:34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경주 지진이 발생한 지 1년이 지난 12일 오전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Greenpeace) 회원들이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안전의 여신상'을 세우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본 기사는 원문에 영상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일부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는 영상이 보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 링크에서 확인하세요.

그린피스는 경주 지진 1년을 기해 원전 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안전이 우선시되는 에너지 정책을 향한 국민의 요구를 알리고자 이번 퍼포먼스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