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인사이드] 세종지역 '방과후학교 조례법안 둘러싼 해석차이' 논란

박영송 세종시의원 "법적 근거없이 운영된 방과후학교 운영 탄력 위해 제정한 것"

일각에선 "학교교육이 사회교육까지 진출? 상위법도 없는 조례법안 무효"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수도권

더보기

충청·강원

더보기

영남

더보기

호남·제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