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중국증시 마감] 혼합소유제, 양로기금 투자 시동에 강세...상하이 0.56%↑

김근정 기자입력 : 2017-08-21 17:31수정 : 2017-08-21 17:31
선전성분 0.71%, 창업판도 0.41% 주가 상승

21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56% 상승 마감했다. [사진=중국신문사]


8월 넷째주 첫거래일인 21일 중국 증시가 일제히 붉게 물들었다. 

중국 국유기업의 핵심인 '혼합소유제' 도입에 나선 국영 통신업체 차이나유니콤 거래가 재개되면서 관련 종목이 급등했고 소문만 무성했던 4조 위안 양로보험기금의 증시 유입이 시작됐다는 증거가 확인된 것도 상승세를 이끌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강세로 시작해 꾸준히 높은 수준을 유지하며 전거래일 대비 18.18포인트(0.56%) 상승한 3286.91로 거래를 마쳤다. 선전성분지수도 전거래일 대비 75.69포인트(0.71%) 상승한 10689.77로, 창업판 지수는 7.41포인트(0.41%)오른 1829.22로 장을 마감했다. 

상하이종합과 선전성분 거래량은 2097억 위안, 2459억 위안으로 집계됐다. 창업판 거래량은 641억4000만 위안이었다. 

차이나유니콤 거래가 재개되면서 혼합소유제 개혁에 속도가 붙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투자 심리를 끌어 올렸다. 실체가 없었던 양로기금의 증시 유입이 2분기 실적공개 과정에서 확인된 것도 긍정적이었다.

자성물질 생산기업이자 창업판 상장사인 정하이츠(正海磁材)에 이어 선전증시에 상장한 가전업체 지우양(九阳)에 양로기금이 대주주로 올라있는 것이 확인된 것이다. 양로금 투자 종목이 속속 공개될 것이라는 전망이 호재가 됐다. 

상장 1년 미만 미배당 종목인 차신주 주가가 6.38% 폭등했다. 철강(2.02%), 유리(1.51%), 발전설비(1.45%), 비철금속(1.34%), 농림축산어업(1.29%), 석탄(1.23%), 가전(1.13%), 의류·잡화(1.00%) 등의 주가가 1% 이상 뛰었다. 

조선업은 1.07% 급락했다. 주류(-0.18%), 금융(-0.08%), 인쇄·포장(-0.05%), 플라스틱 제품(-0.03%) 등 업종의 주가도 하락했다.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