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LG는 어떻게 이익을 낼까?

임애신 기자입력 : 2017-07-12 19:00수정 : 2017-07-12 19:00

[사진= 아이클릭아트]

임애신 기자 = ㈜LG는 국내 1호 지주회사입니다. 지주회사는 다른 회사의 주식을 소유함으로써 사업활동을 지배하는 것을 주된 사업으로 합니다. 지배회사 또는 모(母)회사라고도 불립니다.

지주회사는 다른 회사를 지배관리하는 순수지주회사와 직접 사업을 하면서 다른 회사를 지배하는 사업지주회사로 나뉩니다. 

㈜LG는 순수지주회사입니다. ㈜LG가 자회사인 LG전자, LG화학, LG생명과학 등의 지분 20% 이상을 보유해 지배권만 행사하는 식입니다. 오로지 자회사 경영권만 갖습니다.

그렇다면 ㈜LG와 같은 순수지주회사는 영업이나 제조, 생산활동 없이 어떻게 이익을 낼까요? 이들은 보유 중인 지분율만큼 자회사로부터 배당수익을 받거나 지주회사가 계열사에 LG 브랜드를 활용할 수 있도록 빌려주고 받는 상표권 사용수익, 지분법 평가이익, 소유 건물의 임대를 통한 임대수익 등으로 수익을 냅니다.

당초 지주회사는 재벌기업의 순환출자 문제를 바로잡아 지배구조를 투명하게 하기 위해 도입됐습니다. 정부도 그룹사들의 지주회사 전환을 독려하기 위해 세제 혜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룹 입장에서는 지주회사로 전환하면 세제 혜택뿐 아니라 주식취득을 통해 손쉽게 대주주의 그룹 지배력을 강화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최근 지주회사로 전환하는 그룹이 늘었다고 합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