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알리바바 1분기 매출 60% 급등....'상장이래 최고의 실적'

입력 : 2017-05-19 09:48수정 : 2017-05-19 11:12

pc: 416    mobile: 617    total: 1,033
핵심 전자상거래 47%↑, 클라우드컴퓨팅 103%↑, 엔터테인먼트 234%↑

알리바바 텐센트 1분기 실적비교[자료=알리바바, 텐센트]


아주경제 배인선 기자 =중국 '인터넷공룡' 알리바바가 상장 이래 분기별 최대 실적을 거뒀다.

알리바바그룹이 18일(현지시각) 발표한 전 회계연도 4분기(2017년 1~3월) 실적보고서에 따르면 매출이 전년 같은 기간보다 60% 급증한 385억7900만 위안(약 6조3200억원)에 달했다.  같은 기간 순이익은 98억5200만 위안으로 전년 동비 85% 급증했다. 이는 앞서 시장이 예측한 전망치를 훌쩍 뛰어넘는 수준으로, 알리바바가 지난 2014년 9월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한 이래 달성한 최고의 실적이다.

알리바바의 실적 상승을 견인한 것은 핵심 전자상거래와 클라우드컴퓨팅,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사업 부문 매출이었다.

핵심 전자상거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47% 증가한 15억7000만 위안에 달했다. 같은기간 클라우드 컴퓨팅 매출은 103% 증가한 21억6300만 위안에 달했다. 이밖에 디지털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매출도 234% 증가한 39억2700만 위안을 기록했다.

이로써 알리바바는 전 회계연도(2016년4월~2017년 3월)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45% 증가하여 1338억8000만 위안(약 21조9000억원), 순익은 412억2600만 위안을 기록했다. 

장융(張勇) 알리바바그룹 최고경영자(CEO)는 "알리바바그룹이 또 한번 성공적인 분기 및 및 회계연도를 기록하면서 5억명에 달하는 플랫폼 이용자들을 성공적으로 확보하고 수익을 창출 함으로써 알리바바의 실력을 성공적으로 입증했다”고 자평했다.

장 CEO는 "특히 알리바바의 핵심 상거래 부문은 주목할만한 성장과 동시에 대규모의 유동 자산을 확보함으로써 알리바바의 클라우드 컴퓨팅, 디지털 미디어및 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가 가능해 중국 경제 디지털화 및 고품질 소비를 주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알리바바의 실적 발표에 18일(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에서 알리바바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0.46% 오른 121.27달러로 마감했다. 알리바바 주가는 올 들어서만 40% 이상 뛰며 거침없는 상승세를 구가해왔다. 알리바바 시가총액은 이미 3000억 달러도 돌파했다.  시장은 현재 알리바바 주가 목표치를 140달러에서 최고 170달러까지도 잡고 있다.

한편 전날 중국의 또 다른 인터넷공룡 텐센트도 1분기 시장 기대치를 웃도는 실적을 발표했다. 텐센트에 따르면 올 1분기 총 매출은 495억5200만 위안(약 8조7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5% 급증했다. 같은기간 순익은 143억7200만 위안으로 전년 동기 대비 42% 늘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