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토트넘 6-1 완승' 손흥민, 20·21호골 터트려…차범근 뛰어 넘었다

입력 : 2017-05-19 07:37수정 : 2017-05-19 07:37

pc: 33    mobile: 315    total: 348

손흥민 20·21호골…차범근·박지성 모두 넘었다 (레스터<영국> AP=연합뉴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레스터시티와 원정 경기에서 시즌 20, 21번째 골을 연달아 터뜨리며 팀의 6-1 완승을 이끌었다. 이는 차범근의 시즌 최다골(19골)과 박지성의 한국인 역대 프리미어리그 통산 최다골(27골) 기록을 동시에 넘어선 것이다. 사진은 이날 손흥민(왼쪽)이 레스터시티의 윌프리드 은디디와 볼을 다투는 모습. lkm@yna.co.kr/2017-05-19 07:02:07/ <저작권자 ⓒ 1980-2017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17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아주경제 최송희 기자 = 토트넘 소속 손흥민(25)이 역대 한국인 유럽축구 시즌 최다 골 기록을 세웠다.

5월 19일 손흥민은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2017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레스터시티와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두 골을 넣고 어시스트 1개를 기록, 6-1 팀의 완승을 끌어냈다.

이날 손흥민은 이번 시즌 20, 21번째 골을 연달아 터뜨렸다. 이는 차범근이 1985-1986시즌 독일 레버쿠젠에서 기록한 19골을 넘어선 기록. 31년 만에 새로운 역사를 쓴 셈이다.

또 잉글랜드 진출 두 시즌 만에 한국인 통산 최다 골 기록도 29골로 새롭게 쌓았다. 종전에는 손흥민과 함께 박지성이 27골로 최다를 기록한 바 있다.

지난달 15일 본머스와 경기에서 시즌 19번째 골을 터뜨린 뒤 5경기에서 미미한 성적을 거뒀던 손흥민은 약 1개월 만에 다시 골을 터트리며 대기록을 달성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