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엔 측 "신정환과 전속계약 체결…오랜 시간 설득, 활동으로 숙제 풀어가겠다" [공식입장 전문]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