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강원대-기술보증기금, "U-TECH 밸리" 구축 협약

입력 : 2017-04-26 10:27수정 : 2017-04-26 10:27
24일, 9개 거점 국립대 참여 협약…대학의 우수기술 사업화 추진

아주경제 박범천 기자 = 강원대학교와 기술보증기금은 대학의 우수기술 사업화를 위한 ‘대학 기술 사업화지원 플랫폼(U-TECH 밸리) 구축’ 협약을 지난 24일 서울 코리아나호텔에서 체결했다.

강원대는 이날 경북대, 부산대 등 전국 9개 거점 국립대학과 함께 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과 ‘대학 기술 사업화지원 플랫폼(U-TECH 밸리) 구축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각 대학의 우수 연구인력들이 실패에 대한 두려움 없이 기술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한 것으로 
기보는 9개 국립대에 연 4000억원씩 3년간 1조 2000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기존에 체결된 5개 대학의 3년간 9000억원의 지원액을 합치면 총 2조1000억원의 기금을 지원하게 된다.

지원대상 기업은 대학 내 창업기업으로 대학의 추천을 받은 이공계 교수, 석·박사 연구원이 창업하는 기업으로 최대 30억 원 한도 내에서 창업과 R&D, 사업화자금 등을 단계별로 지원하고 창업자에 대한 연대보증 면제해 준다.

또한, 코스닥 ‘기술특례상장’을 통한 IPO가 가능하도록 컨설팅을 지원하고 자금 지원과 함께 성공창업을 위해 구성한 장기로드맵을 통한 밀착지원이 제공된다.

강원대학교 관계자는 “대학은 기술력, 아이디어, 창업열의 등 창업에 필요한 자원이 집약되어 있는 장소로 대학의 연구력이 기술혁신의 중심에 위치하고 있으나, 스타 벤처기업 배출 등 대표적인 성공사례가 없는 상황이다”며, “이번에 구축할 U-TECH 밸리는 대학 본연의 창업 인프라인 교수, 석·박사 연구원 등 우수 기술인력의 도전적 창업을 유도하고 지원하는 플랫폼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