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문재인 측 "홍준표 돼지흥분제 논란 사죄해야"

입력 : 2017-04-21 20:59수정 : 2017-04-21 20:59
아주경제 임애신 기자 =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측이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에게 돼지흥분제 관련 사죄를 촉구했다.

문 후보 측 선대위 박광온 공보단장은 21일 여의도 당사 브리핑에서 "(돼지흥분제라고) 입에 올리기조차 민망하다"며 "한국당 대선후보의 수준을 개탄한다"고 밝혔다.

홍 후보가 대학 시절 돼지흥분제를 이용한 친구의 성범죄 모의에 가담했다고 자서전에서 밝힌 것을 두고 한 말이다.

"책에서 다 설명했는데 요즘 문제 삼는 것을 보니 내가 유력후보가 돼가는 모양"이라는 취지의 홍 후보의 발언에 대해서는 "망언 수준"이라고 꼬집었다.

박 단장은 "홍 후보와 한국당은 즉시 국민 앞에 사죄해야 한다"며 "홍 후보는 대한민국 대선후보로서의 품격과 자격을 갖기 어렵게 됐다"고 비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