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러브콜’ 김덕룡, 文측에 ‘선대위 역할 백지위임’…安측에 ‘선대위 상임고문’ 제안받았다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