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박근혜 구속] 안희정 측 "낡은 정치와의 단절 시작…적폐 실체 낱낱이 밝혀야"

입력 : 2017-03-31 11:07수정 : 2017-03-31 11:07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가 29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민주당 두 번째 경선인 충청 순회 경선에 참석해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아주경제 김태우 인턴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 후보인 안희정 충남지사 측은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영장 발부에 대해 “낡은 정치와의 단절의 시작”이라고 밝혔다.

안 지사 측 강훈식 대변인은 31일 논평을 통해 “사안의 중대성을 비춰볼 때 구속수사는 불가피했다”면서 “법과 정의의 원칙, 국민의 뜻에 부합하는 법원의 판단을 존중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제 낡은 시대 정쟁의 반복을 끊어내고 새로운 대한민국으로의 시대교체로 나아가야한다”면서 “법원의 상식적인 결정이 더 이상 정쟁의 대상이 되지 않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강 대변인은 “검찰은 구속수사를 통한 국정농단과 적폐의 실체를 낱낱이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