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日 정부, 국유지 헐값 논란 모리토모 학원에 보조금 반환 통보

입력 : 2017-03-21 21:39수정 : 2017-03-21 21:39

pc: 17    mobile: 7    total: 24
아주경제 이규진 기자 = 일본 정부는 모리토모 학원에 이전에 교부된 국가 보조금 전액을 반환하라고 통보했다. 

21일 NHK에 따르면 오사카부에 있는 모리토모 학원이 추진했던 초등학교 건물 신축공사에 지난해 3월부터 5600만엔(약 5억5600만원)이 지급됐다.  목재가 많이 쓰이는 건물에 교부되는 국가 보조금 명목에서다.

국토교통성은 모리토모 학원 측이 지난 19일 공사를 중단하고 보조금 신청을 철회한다는 서류를 제출하면서 그간 교부된 보조금 전액을 오는 30일까지 반환해야 한다고 전했다. 모리토모 학원은 초등학교 부지로 쓸 국유지를 감정평가액의 14% 수준인 1억3400만엔(약 13억5000만원)에 구입해 논란이 됐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