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울산 남구보건소, '뇌청춘 교실' 운영

입력 : 2017-03-20 11:08수정 : 2017-03-20 11:08

pc: 20    mobile: 11    total: 31
최신 IT 인지향상 훈련기기 도입
아주경제 울산 정하균 기자 = 울산 남구보건소는 올해 처음 경로당에서 치매 아카데미 '뇌청춘 교실'을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또한 교재위주의 치매인지 프로그램에서 한발 더 나가 치매 인지향상 훈련기기를 도입해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경로당 치매 아카데미는 20일 야음동 신화경로당을 시작으로 5월 말까지 8주 동안 신정동 소정경로당, 삼산동 100쉼터경로당, 무거동 무거제1경로당 어르신들 대상으로 진행된다. 각 경로당의 인지기능 저하자, 독거노인 및 만60세 이상 어르신 8~10명 대상으로 주1회, 1~2시간씩 운영한다.

뇌청춘 교실은 고령자에게 게임형식의 콘텐츠를 제공해 두뇌 활성화에 도움을 주는 인지향상 훈련기기로 반짝활짝 뇌운동 치매교재를 통해 치매 훈련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뇌청춘 교실' 프로그램은 교육 전·후 치매전산검사 후 반짝활짝 뇌운동 치매교재와 인지향상 훈련기기를 활용해 현실인식훈련, 단어연상하기, 숫자기억하기, 제목외우기 등 인지훈련, 표현력과 성취감 향상을 위한 미술프로그램, 과거 회상을 통한 뇌 자극 회상훈련, 운동치료, 음악치료 등으로 구성된다.

박혜경 보건소장은 "뇌청춘 교실을 통해 인지기능 저하자는 인지기능이 향상되고, 일반 어르신은 인지기능을 유지해 남구지역 내 치매예방 및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으로 사회·경제적 비용절감의 효과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