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전남 농산물우수관리인증 면적 7181ha…내년까지 1만ha

입력 : 2017-02-14 15:42수정 : 2017-02-14 15:42

pc: 10    mobile: 3    total: 13
아주경제 장봉현 기자 =전남도는 농약, 유해생물 등의 위해요소로부터 안전하게 관리된 농산물우수관리(GAP) 인증 면적을 내년까지 1만ha로 늘린다고 14일 밝혔다.

2016년 말 현재 전남도내 인증 농가는 7012농가이며, 인증 면적은 7181ha로 전년(5804농가 5952ha)보다 각각 21%씩 증가했다.

농산물우수관리란 소비자에게 안전하고 위생적인 농식품을 공급하도록 농산물의 생산부터 수확 후 포장단계까지 농산물에 잔류할 수 있는 농약․중금속 또는 유해생물 등의 위해요소를 사전에 관리해 안전성을 확보하는 제도다.

2015년 말 저농약 인증제가 폐지됨에 따라 안전농산물을 대표하는 농산물우수관리 인증제가 그 대안으로 점차 자리잡아가고 있다.

전남도는 농산물우수관리 인증 활성화를 위해 22개 시군에 농산물우수관리 주산지를 지정하고 토양·용수 분석사업과 안전성 분석사업을 중점 지원해 전남지역 인증이 크게 늘었다.

품목군별로는 사과, 배, 토마토, 메론 등 과실류가 3017농가로 43.3%, 쌀 등 식량작물이 1142농가로 16.4%, 채소류가 1781농가로 25.6%, 약용작물류 및 특용작물류가 14.7%를 각각 차지하고 있다.

전남도는 내년까지 농산물우수관리 인증 면적 1만ha를 목표로 인증 농가 안전성 검사비 및 인증 신청 수수료 지원, 주산지 GAP안전성 분석사업 등 활성화 정책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춘봉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인증 농가들이 생산한 생산물을 안정적으로 판매하도록 직거래장터, TV홈쇼핑, 기획 판매전 지원 등 온․오프라인 홍보․판촉활동도 함께 펼치겠다"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