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롯데칠성음료, 신제품 '데일리-씨 레몬1000' 출시

입력 : 2016-10-17 10:18수정 : 2016-10-17 10:18

pc: 25    mobile: 11    total: 36

[사진=롯데칠성음료 제공]


아주경제 안선영 기자 = 롯데칠성음료는 신제품 '데일리-씨 레몬1000'을 출시했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해 약 1030억원 규모로 성장한 국내 비타민C 드링크 시장에 주목했다. 음료 하나를 선택할 때도 맛뿐 아니라 건강까지 챙기려는 소비자의 니즈를 파악하고 시장의 적극적 대응과 저변 확대를 위해 패키지, 함량, 맛 등을 차별해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

데일리-씨 레몬1000은 상큼하고 진한 레몬 과즙과 함께 일반적인 드링크 제품 대비 비타민C 함량이 2배 정도인 레몬 32개 분량의 1000㎎이 들어있다. 한 병으로 비타민C 하루 권장량 100㎎(한국영양학회 - 한국인 영양섭취 기준)의 10배 분량을 섭취할 수 있고, 평소 가정에서 챙겨 먹지 못한 비타민C를 레몬에이드를 마시는 것처럼 맛있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패키지는 기존 갈색병 위주의 드링크 제품과 차별화해 레몬 빛깔의 캡과 라벨, 투명한 용기로 디자인해 상큼하고 진한 레몬 과즙을 넣은 제품의 장점을 강조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몸이 피로한 순간에 활력이 필요할 때나 요즘과 같은 환절기에는 가볍게 하루 한 병으로 상큼한 비타민C를 충전할 수 있는 데일리-씨 레몬1000이 좋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다양한 니즈와 음용 상황에 맞춰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비타민음료 ‘데일리-씨’의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