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B산업은행, 1000억원 규모 IP 투자펀드 조성…금융권 최초 NPE 업무 개시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