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지진 경각 그린피스 1/7

경주 지진이 발생한 지 1년이 지난 12일 오전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Greenpeace) 회원들이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안전의 여신상'을 세우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그린피스는 '경주 지진 1년을 기해 원전 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안전이 우선시되는 에너지 정책을 향한 국민의 요구를 알리고자 이번 퍼포먼스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사진 아주차이나유대길 기자

더보기

경찰 출석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한-미 공군, 실무장 폭격

해군 목봉체조

손 맞잡은 한 미

1000인의 오케스트라

추석물가 이상없나

더보기

만기 전역 최강창민-최시원 기다리는 국내외 팬…

학교2017 제작발표회

걸그룹 양성 전문 교육기관 ‘아이돌학교’

소녀시대 윤아, '심쿵 손가락 하트'

쇼챔피언

한국영화를 빛낸 스타상

더보기

경찰 출석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해군 목봉체조

한-미 공군, 실무장 폭격

더보기

서대문형무소 체험

중국인이 사랑하는 치바이스(齊白石)

뉴 QM3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