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일 5.9.화요일 제19대 대통령 선거

기사 52

W+yepeuvuOuMgOyEoCDsiKjsnYAgMeyduOy5mF0g4pGrN+qwgOyngCDsp4DtkZzroZwg67O4IOuniOyngOuniSDtjJDshLjrtoTshJ3igKbigJzrp6Tsp4HrhJjrsoTrpbwg7LC+7JWE65284oCd
[장미대선 숨은 1인치] ⑫7가지 지표로 본 마지막 판세분석…“매직넘버를 찾아라”
제19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가 시작된 4일 오후 서울 종로1,2,3,4가동 사전투표소가 마련된 종로구청 밖 주차장에 유권자들이 투표를 하기 위해 줄을 서고 있다. [사진=아주경제 김세구 기자 k39@aju] 아주경제 최신형 기자 =5·9 장미 대선의 결승선이 100m 앞으로 다가왔다. 블랙아웃(여론조사 결과 공표 금지) 직전 판세는 ‘1강(문재인)-2중(안철수·홍준표)-2약(심상정·유승민)이다. 깜깜이 기간 판세는 예측불허다. 대선 첫 사전투표에서 1107만2310명(투표율 26.06%)이 투표했지만, 유불리를 예측하기
2017-05-07 15:25:16
W+yepeuvuOuMgOyEoCDsiKjsnYAgMeyduOy5mF0g4pGq67aA64+Z7Li1IDMwJeKApuKAmOuwtOuTnOyZnOqxtOydtOuDkCwg7Ja4642U64+F7J2064OQ4oCZ
[장미대선 숨은 1인치] ⑪부동층 30%…‘밴드왜건이냐, 언더독이냐’
제19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가 시작된 4일 오후 서울 종로1,2,3,4가동 사전투표소가 마련된 종로구청 밖 주차장에 유권자들이 투표를 하기 위해 줄을 서고 있다. [사진=김세구 기자 k39@aju] 아주경제 최신형 기자 =5·9 장미 대선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대선은 시대를 꿰뚫는 창이다. 회귀투표 성격이 강한 총선과는 결정적으로 다른 부분이다. 이 때문에 역대 대선마다 체제를 뒤흔드는 시대정신이 존재했다. 해방 직후 ‘건국화’를 시작으로 1970∼80년대 ‘산업화’, 1990년대 ‘민주화&rsquo
2017-05-04 16:12:06
W+uMgOyEoCDquLDtmo1dIOuLrOudvOynhCDshKDqsbDsnKDshLjsoIQuLi5TTlMg7Zmc7JqpIOuTsSA07LCoIOyCsOyXhe2YgeuqhSDrqqjrk5w=
[대선 기획] 달라진 선거유세전...SNS 활용 등 4차 산업혁명 모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오른쪽부터), 홍준표 자유한국당, 안철수 국민의당,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가 불기 2561년 부처님 오신날인 3일 오전 서울 종로구 견지동 조계사에서 열린 봉축 법요식에 참석해 대화하고 있다.[남궁진웅 기자, timeid@ajunews.com] 아주경제 이창환·장은영·김지윤·김위수 인턴기자=9일 실시되는 조기 대선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고조된 것은 각 후보 진영의 새로운 선거운동도 한몫했다. 각 대선 후보 캠프는 SNS 활용은 기본이고, 유튜브 등 동영상을 적극적으로 활용한다. 선거차량을
2017-05-04 00:00:00
W+uMgOyEoCDquLDtmo1dIOKAmO2VnCDtkZwg7KSN7Ie84oCZLi4u66eI7KeA66eJ6rmM7KeAIO2RnOyLrCDsnqHquLAg7JyE7ZWcIOyEoOqxsCDsnKDshLg=
[대선 기획] ‘한 표 줍쇼’...마지막까지 표심 잡기 위한 선거 유세
아주경제 장은영 인턴기자 = 대선이 닷새 앞으로 다가오면서 선거 유세 현장도 달라지고 있다. 마지막까지 총력전을 펼치는가 하면 혹시 모를 실수에 대비해 신중을 거듭하는 당도 있다. 여론조사 공표까지 금지된 상황에서 각 당은 한 표라도 더 모으기 위해 다양한 선거 유세 전략을 동원하고 있다. 2일 서울 마포구 연남동에서 진행된 토크 유세에 (왼쪽부터) 엄용훈 대표, 장기호 교수, 이언주 의원, 천근아 교수, 김미경 교수, 김민전 교수가 참석했다. [사진=장은영 인턴기자] ◆ 시민들과 더 가깝게...토크쇼 형식의 유세
2017-05-04 00:00:00
W+uMgOyEoCDquLDtmo1dIOyEoOqxsOyatOuPmeydgCDsp4TtmZTspJHigKbsi5zrr7zssLjsl6ztmJUg7ISg6rGw7Jyg7IS46rCAIOucrOuLpA==
[대선 기획] 선거운동은 진화중…시민참여형 선거유세가 뜬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정책을 ‘쇼핑’할 수 있는 문재인 1번가 홈페이지.[사진=문재인 1번가(http://www.moon1st.com/) 홈페이지 캡처] 아주경제 김위수 인턴기자 = 정보통신의 발달은 고대 아테네의 직접민주주의를 재현할 수 있을까. 과거의 정치무대는 정치인들의 독무대였다. 무대에 오른 정치인과 아래서 무대를 지켜보는 시민들 간의 소통은 일방향적이었다. 정치인들은 일방적으로 시민들에게 자신의 말을 전달했다. 각종 SNS의 발달은 새로운 정치풍조를 만들었다. 2017년 대한민국은 시민들이 국회의
2017-05-04 00:00:00
W+uMgOyEoCDquLDtmo1dICDthqHthqEg7YqA64qUIFNOUyDshKDqsbDsoIQ=
[대선 기획] 톡톡 튀는 SNS 선거전
[사진=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문재인 1번가' 메인화면] 아주경제 김지윤 인턴기자 = 발로 뛰는 선거전은 옛날이야기가 됐다. 이번 대선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으로 조기 대선으로 치러지는 만큼 선거운동도 이전과는 다른 양상을 보이고 있다.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활용한 온라인 선거전이 치열해지고, 각종 TV 토론회를 통한 후보 검증도 활발해지면서 예년에 비해 오프라인 유세에 대한 관심과 비중이 줄었다. 2030 세대에서 높은 지지를 얻고 있는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가장 적극적으로
2017-05-04 00:00:00
[대선 기획] 대선주자 말? 말, 말!, 표심 좌지우지
아주경제 이창환 인턴기자 = 헌법재판소의 만장일치 탄핵 결정으로 박근혜 전 대통령이 파면되면서 9일에 열릴 조기대선을 통해 새 정부가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없이 국정을 운영하게 된다. 서둘러 치러지는 대선인 만큼 선거운동 기간은 표심을 끌어오기 부족하고, 유권자들에게선 대통령 후보들의 ‘깜냥’을 검증할 시간이 충분치 않다는 목소리도 들려온다. 2일 서울 시내에서 만난 유권자들은 TV토론회가 지지후보를 결정하는 데 큰 역할을 한다며 심경을 밝혔다. ◆ “아직 결정 못 했지만, TV토론회 보고...&rdquo
2017-05-04 00:00:00
W+uMgOyEoCDsp4Dsp4DsnKhdIOusuOyerOyduCAzOC43JSAmZ3Q7IOyViOyyoOyImCAyMy40JSAmZ3Q7IO2ZjeykgO2RnCAxNC40JSAmZ3Q7IOyLrOyDgeyglSAxMS40JQ==
[대선 지지율] 문재인 38.7% > 안철수 23.4% > 홍준표 14.4% > 심상정 11.4%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캔싱턴호텔에서 열린 (사)한국인터넷신문협회 i포럼 주최 '제19대 대통령후보 초청 릴레이 인터뷰'에 참석해 미소짓고 있다.[사진=남궁진웅 기자, timeid@ajunews.com] 아주경제 최신형 기자 =EBS와 여론조사전문기관 ‘한국리서치’의 공동 여론조사에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를 15%포인트 이상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 후보는 60대 이상을 제외한 전 연령층에서 안 후보를 앞섰다. 야권 텃밭 호남에서도 문 후
2017-05-02 08:15:48
W+yepeuvuOuMgOyEoCDsiKjsnYAgMeyduOy5mF0g4pGp7Y+s7Iqk7Yq4IOuMgOyEoOydtCDrrLjsoJzri6TigKbsnqzsoJXsp4Dstpwg67mX7J6lIO2SgOumrOuCmA==
[장미대선 숨은 1인치] ⑩포스트 대선이 문제다…재정지출 빗장 풀리나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근로자의 날인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국노총을 방문해 한국노총 조합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아주경제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아주경제 최신형 기자 =5·9 장미 대선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대선은 시대를 꿰뚫는 창이다. 회귀투표 성격이 강한 총선과는 결정적으로 다른 부분이다. 이 때문에 역대 대선마다 체제를 뒤흔드는 시대정신이 존재했다. 해방 직후 ‘건국화’를 시작으로 1970∼80년대 ‘산업화’, 1990년대 ‘민주화’
2017-05-01 18:30:00
7Yis7ZGc7Jqp7KeAIOyduOyHhOyXkCDrjIDshKAg7KeA7KeA7JyoLOusuOyerOyduDM5LjglLOyViOyyoOyImDIxJSztmY3spIDtkZwxNS40JSzsi6zsg4HsoJU3LjIlLOycoOyKueuvvDQuMSU=
투표용지 인쇄에 대선 지지율,문재인39.8%,안철수21%,홍준표15.4%,심상정7.2%,유승민4.1%
투표용지 인쇄가 이뤄진 가운데 안철수 홍준표 지지율이 혼전 양상이다[사진 출처: TV조선 동영상 캡처] 아주경제 이광효 기자=투표용지 인쇄가 이뤄진 가운데 대선 지지율에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고공행진을 달리고 있고 안철수 홍준표 후보 지지율이 혼전 양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투표용지 인쇄가 이뤄지기 전 TV 조선이 여론조사 전문회사 매트릭스에 의뢰해 실시한 대선 여론조사 결과 대선 지지율은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 39.8%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21%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15.4%, 정의당 심상정
2017-05-01 04:05:15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