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W+yYgeyDgeykkeq1rV0g66mU7IucIOuwsOy2nCDrnbwg66eI7Iuc7JWE66GcIOy5reuLpOyYpCDstpXqtawgJ+yDm+uzhCcg7YKk7Jq064uk
[영상중국] 메시 배출 라 마시아로 칭다오 축구 '샛별' 키운다
[사진=신화통신] 세계적인 축구 구단 FC 바르셀로나의 유소년 축구선수 육성정책이자 리오넬 메시, 사비 에르난데스, 안드레스 이니에스타 등 글로벌 축구스타를 배출한 라 마시아의 비법으로 중국 칭다오 축구 꿈나무가 성장하고 있다. 칭다오 황하이(黃海)축구팀의 구단주인 칭다오 황하이제약과 바르셀로나는 2015년 11월 협약을 맺고 칭다오황하이-바르셀로나 국제축구학교를 세웠다. 그리고 중국 최초로 있는 그대로의 라 마시아 훈련체계를 적용한 중국 축구 교육에 시동을 걸었다. 지난달 19일 중국 축구 꿈나무들이
2017-11-02 11:33:49
7KSR6rWtIOy5reuLpOyYpCwg7IS46rOEIOuPhOyLnCDqsr3sn4HroKUgODXsnIQ=
중국 칭다오, 세계 도시 경쟁력 85위
[사진= 칭다오시 제공] 세계 도시 경쟁력 순위에서 칭다오가 85위를 차지했다. 중국 사회과학원과 국제연합 인간정주계획(UN-HABITAT)이 공동으로 지난달 30일 발표한 '세계 도시 경쟁력 보고서 2017~2018'에 따르면 산둥성 대표 도시 칭다오가 경제 경쟁력 85위로 100위권 내에 진입했다고 대중망(大衆網)이 1일 보도했다. 100위권에 든 중국 도시는 총 21곳으로 선전이 6위로 10위권에 진입했고 홍콩(12위), 상하이(13위), 광저우(15위), 베이징(20위) 등이 2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 외에 톈진, 쑤저우, 우
2017-11-01 17:15:51
7KSR6rWtIOy5reuLpOyYpCDtlZjsnbTslrwgM+u2hOq4sCDsiJzsnbTsnbUgNTAlIOq7key2qQ==
중국 칭다오 하이얼 3분기 순이익 50% 껑충
[하이얼 광고] 중국 칭다오에 본사를 둔 세계적인 가전업체 하이얼의 3분기 실적이 공개됐다. 하이얼이 지난 30일 저녁(현지시간) 공개한 실적보고서에 따르면 올 3분기 매출은 1192억 위안으로 전년 동기대비 41% 급증했다. 순익은 57억 위안으로 무려 48%가 늘었다. 가전업계가 고전하는 상황에서 하이얼의 총이익률은 전년 동기대비 0.84%포인트 늘어난 29.9%에 육박했다. 고급화 전략이 효과를 보였다는 분석이다. 올 1~3분기 하이얼이 출시한 고급 브랜드 카사디(卡薩帝)의 1~3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41%
2017-10-31 18:01:31
7JisIDF+M+u2hOq4sCDspJHqta0g7Lmt64uk7JikIOyEseyepeuloCA3LjUlLCDtj4nqt6Ag7JuD64+M7JWE
올 1~3분기 중국 칭다오 성장률 7.5%, 평균 웃돌아
[사진=칭다오시 제공] 중국 대표 해안도시 칭다오가 전국 평균을 웃도는 성장률을 보였다. 칭다오 당국이 지난주 26일 공개한 통계에 따르면 올 1~3분기 칭다오의 지역총생산(GRDP)은 전년 동기대비 7.5% 늘어난 7983억8000만 위안(약 135조700억원)에 육박했다고 칭다오신문망(靑島新聞網)이 이날 보도했다. 이는 1~3분기 중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인 6.9%를 크게 웃돈 수준이다. 제조업 등 공업기업 경기가 개선되고 신(新)경제를 이끄는 신흥산업 발전이 힘을 더했다. 올 1~9월 칭다오 공업생산은 전년 동기대비
2017-10-30 17:49:21
5LitIOy5reuLpOyYpCDsmKztlbQg6rWt7KCc7KCE7J6Q7IOB6rGw656YIDIwMOyWtSDsnITslYgg64+M7YyMIOyYiOyDgQ==
中 칭다오 올해 국제전자상거래 200억 위안 돌파 예상
중국 칭다오[사진= 칭다오시 제공] 올 한해 중국 산(山東)성 칭다오(靑島)시 전체 국제전자상거래 규모가 200억 위안(약 3조4000억원)을 돌파할 전망이다. 지난 25일 열린 중국 국제전자상거래 종합시범의 해외시장 확장 설명회에서 공개된 내용에 따르면 올 1~3분기 칭다오시 전체 국제 전자상거래 액수가 158억 위안으로, 올해 200억 위안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됐다고 칭다오일보가 26일 보도했다. 지난 해 1월 중국 12개 국제전자상거래 시범도시 중 1곳으로 선정된 칭다오는 보세수입 및 전자상거래 사업의 최적지로
2017-10-26 15:57:52
5LitIOy5reuLpOyYpCDtko3shLHtlZwg7LaU7IiYIOyYiOqzoA==
中 칭다오 풍성한 추수 예고
칭다오 시민들이 옥수수 수확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시가 올 가을 풍성한 곡식 수확을 거둘것으로 전망했다. 칭다오시는 최근 시 전체 가을 곡식 생산량 현황 보고서를 발표해 정책적 지원, 과학기술 발전, 양호한 기상조건 등에 힘입어 칭다오시 곡식 생산량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고 칭다오신문이 24일 보도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1무(畝=666.7㎢)당 평균 생산량이 전년보다 13.7%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올해 전체 칭다오시 추수 재배면적은 391만8000무
2017-10-25 17:08:20
5LitIOyCsOuRpeyEsSDrqoXsmIjqs7Xrr7zsl5Ag7ISg7KCV65CcIOy5reuLpOyYpCDsmbjqta3snbg=
中 산둥성 명예공민에 선정된 칭다오 외국인
클라우스 슬라프너 감독.[사진=바이두] 중국 '산둥성 명예공민(公民)'과 '산둥성 인민우호사절'에 칭다오에 거주하는 외국인 4명이 선정됐다. 중국 산둥성 정부와 산둥성 인민대외우호협회가 올해 선정한 산둥성 명예공민 6명, 산둥성 인민우호사절 40명에 칭다오 외국인 4명이 포함됐다고 칭다오신문이 24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마크 페티니(이탈리아 국적) 칭다오 이다(益達)냉방설비유한공공사 회장이 산둥성 명예공민에 선정됐다. 이외에 저명한 축구감독인 클라우스 슬라프너(독일 국적)을 비
2017-10-24 17:55:16
5LitIOy5reuLpOyYpCwg6riA66Gc67KMIO2Vreqzte2XiOu4jCDrsJzsoITqs4Ttmo0g6rO16rCc
中 칭다오, 글로벌 항공허브 발전계획 공개
자오둥 국제공항 건설현장. [사진=칭다오신문] .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시가 제2 공항 건설을 계기로 동북아, 더 나아가 국제 항공허브 도시로 거듭난다는 발전 목표를 세웠다. 칭다오시 공항건설판공실이 최근 세 단계로 짜여진 칭다오 국제항공허브 발전계획을 마련했다고 칭다오신문이 19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첫 번째 단계로 2021년까지 칭다오 제2공항인 자오둥(膠東) 국제공항을 전면 가동해 한·중·일 동북아 지역의 창구 공항으로서의 지위를 강화하는 한편, 공항 주변에 항공물류&m
2017-10-23 15:22: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