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7KSR6rWtIOy5reuLpOyYpCAx67aE6riwIO2Pieq3oCDsm5TquIkgNjU5MeychOyViCwgJ+2GteyLoOyXhScgMeuTsQ==
중국 칭다오 1분기 평균 월급 6591위안, '통신업' 1등
[사진=칭다오(청도)조보] 당국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칭다오 직장인의 평균 월급은 6591위안(약 111만원)으로 집계됐다.전국 37개 주요 도시 중 28위다. 최근 각광받는 전문 분야인 통신·전신업 종사자의 평균 월급이 1만781위안(약 181만5000원)으로 가장 높았고 보험이 9589위안으로 2위에 랭크 됐다. 1분기는 취업 수요가 몰리는 시기로 칭다오 취업시장의 인기분야 역시 통신·전신, 부동산·건축·건축자재·공정, 항공·우주 등이었다고 현지신문은 3일 보도했다. 201
2018-04-03 18:17:07
W+ykkeq1re2PrO2GoF0g7Lmt64uk7Jik7JeQIO2ZnOynnSDtlYAg67SELCDrtoTtmY0g7KeE64us656Y7J2YIO2WpeyXsA==
[중국포토] 칭다오에 활짝 핀 봄, 분홍 진달래의 향연
중국 칭다오에 분홍빛 봄꽃의 향연이 펼쳐졌다. 최근 칭다오 다주(大珠)산 곳곳에 진달래가 만개해 이를 즐기며 봄을 만끽하려는 등산객과 관광객의 발길이 계속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2018-04-02 16:20:39
W+ykkeq1reymneyLnF0g7Lmt64uk7Jik66el7KO8IOyngOuCnO2VtCDsi6TsoIHrsJztkZzigKbsiJzsnbUgMjElIOymneqwgA==
[중국증시] 칭다오맥주 지난해 실적발표…순익 21% 증가
칭다오맥주[그래픽=아주경제DB] 중국 간판 맥주브랜드 칭다오맥주 매출과 순익이 3년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칭다오맥주는 최근 지난해 실적보고서를 발표해 매출이 전년 대비 0.65% 소폭 증가한 262억7200만 위안(약 4조4500억원)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같은 기간 순익은 21% 증가한 12억6300만 위안에 달했다. 칭다오맥주 매출과 순익은 지난 2015년부터 2년 연속 감소세를 보였으나 지난해 다시 증가세로 돌아선 것이다. 최근 중국 맥주시장 불경기 속에서 맥주기업들은 고난의 시기를 겪었다. 국가통계국에 따
2018-03-30 15:51:00
W+yYgeyDgeykkeq1rV0g7Lmt64uk7JikICftg4DsmKTrsJTsmKQg66eI7J2EJw==
[영상중국] 칭다오 '타오바오 마을'
[사진=신화통신] 중국 산둥(山東)성 허쩌(菏澤)시 차오(曹)현 다지(大集)진 주민들은 과거 일자리를 찾아 외지로 떠났지만 지난 2010년부터 전자상거래가 발전하면서 점차 '타오바오(淘寶) 마을(전자상거래 마을)'로 변신하고 있다. 현재 다지진에는 2만명의 인구가 전자상거래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이중 30%는 고향으로 돌아와 창업을 시작한 사람들이다. 사진은 다지진의 주민들이 전자상거래를 통해 팔린 상품 배송을 준비하는 모습. [사진=신화통신]
2018-03-29 11:27:30
W+yYgeyDgeykkeq1rV0g7Lmt64uk7JikICfrsprqvYPsnZgg7Zal7JewJw==
[영상중국] 칭다오 '벚꽃의 향연'
[사진=칭다오신문]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에도 봄이 찾아왔다. 26일 칭다오 라오산(嶗山) 지역에 벚꽃과 살구꽃이 만개해 '꽃의 바다'를 이루고 있다. [사진=칭다오신문]
2018-03-28 17:28:17
4oCL5LitIOy5reuLpOyYpCwg7KSR6rWtIOy1nOuMgCDrho3quLDqs4TsnqXruYTsoITrnoztmowg6rCc7LWc
​中 칭다오, 중국 최대 농기계장비전람회 개최
중국 칭다오 춘계 농기계장비 전람회[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칭다오(靑島) 춘계 농기계장비 전람회가 최근 중국 칭다오 핑두(平度)시에서 개최됐다. 칭다오신문에 따르면 지난 18일부터 사흘간 열린 이번 전람회는 농업생산의 기계화와 관련된 교류의 장이었다. 140여개 기업이 참가한 이번 박람회에는 모두 800종에 가까운 농기계가 전시됐다. 이는 중국 최대 규모의 농기계 박람회라는 게 칭다오신문의 설명이다. 특히 최근 농촌진흥발전 전략을 제창하는 중국이 농업농촌 현대화에 주력하면서 이번 칭다오 농기계 박람회가
2018-03-26 16:18:50
7ZmU7Juo7J20IOyDne2DnOqzhOuhnCDrr7jrnpgg7Jew64ukLi4u7KSR6rWtIOy5reuLpOyYpOyEnCAn7YyM7Yq464SIIOy0ne2ajCcg6rCc7LWc
화웨이 생태계로 미래 연다...중국 칭다오서 '파트너 총회' 개최
[사진= 아주경제 한준호 기자 ] 중국을 대표하는 통신장비업체이자 삼성, 애플의 뒤를 쫓는 세계 3위의 스마트폰 제조업체 화웨이가 칭다오에서 '파트너 총회'를 개최했다. 올 상반기 중국 최대 규모의 정보통신기술(ICT) 생태계를 강조하는 행사인 '화웨이 생태계 파트너 총회'가 22~23일 칭다오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고 칭다오만보(靑島晩報)가 23일 보도했다. 전국 각지에서 1만5000여명의 화웨이 관련 업체 대표와 관계자가 참석해 '모이면 생겨나고, 함께 행동하면 성장한다'를 주제
2018-03-23 16:35:49
W+ykkeq1reymneyLnF0g7Lmt64uk7Jik7ZWY7J207Ja8LCAyNeuFhOqwhCAyMuywqOuhgCAx7KGwNjY2NeyWteybkCDtmITquIjrsLDri7k=
[중국증시] 칭다오하이얼, 25년간 22차례 1조6665억원 현금배당
[칭다오하이얼그룹] 21세기경제보도(21世記經濟報道)는 22일 전날까지 중국 A주 396곳 상장사가 배당 등 계획을 공개했는데 대부분 현금배당을 선택했다며 선두에 세계적인 가전업체인 칭다오하이얼이 있다고 22일 보도했다. 지난 1993년 상하이증권거래소에 상장한 굴지 기업인 칭다오하이얼(600690)은 꾸준히 현금배당을 이어왔다. 지난 25년간 총 22차례 현금배당에 나서 누적 배당액이 98억6000만 위안(약 1조6665억원)에 육박했다. 현금배당의 주주 귀속 순이익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25%를 웃돈다. 칭다오하이얼
2018-03-22 10:35:39
7KSR6rWtIOy5reuLpOyYpCwg67aI66m07KadIO2ZmOyekCAxMOuFhOqwhCA467Cw66GcIOq4ieymnQ==
중국 칭다오, 불면증 환자 10년간 8배로 급증
[사진=칭다오] 중국 칭다오 시민 중 불면증에 시달리는 사람이 급증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칭다오일보(靑島日報)가 3월 16일 '세계 수면의 날'을 맞아 확인한 결과 지난 10년간 칭다오시 정신위생센터에서 불면증 진단을 받은 사람 수가 연간 2000명에서 1만6000명으로 8배 수준까지 증가했다. 가오안민(高安民) 정신위생센터 개방과 주임은 "보통 7~8시간을 자야하는데 현재 40%에 달하는 사람들이 각각 정도는 다르지만 수면 장애를 겪고 있다"면서 "여성이 남성보다 많고 40~60세의 중&
2018-03-21 18:02:44
W+yYgeyDgeykkeq1rV0g7ZG466W066W4IOykkeq1rSDsua3ri6TsmKQsIDLsm5Qg64yA6riw7KeIIDbrhYTrnpgg6rCA7J6lICfqtb8n
[영상중국] 푸르른 중국 칭다오, 2월 대기질 6년래 가장 '굿'
[사진=칭다오신문망] 중국의 푸르른 해상 도시 칭다오의 하늘이 점점 맑아지고 있다. 칭다오 환경당국의 20일 발표에 따르면 2월 칭다오의 대기질종합지수가 6년래 동기 대비 가장 좋은 수준을 기록했다고 칭다오신문망(靑島新聞網)이 이날 보도했다. 당국은 춘제(음력설)기간 등에 날씨가 쾌청하고 당국의 제한으로 폭죽 사용량이 줄어든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2018-03-20 18:38:18
W+yYgeyDgeykkeq1rV0g7Jis7ZW0ICLslrTsl4Ug7ZKN64WEIOq4sOybkO2VtOyalCIg7Lmt64uk7JikICfthojtl53sp4DtlZjsnbTsoJwn
[영상중국] 올해 "어업 풍년 기원해요" 칭다오 '톈헝지하이제'
[사진=신화통신] 중국 산둥성 칭다오 지모(卽墨)시에서 어민들의 안전과 어업 풍년을 기원하는 행사가 열렸다. 중국 국가 무형문화재로도 유명한 '톈헝지하이제(田橫祭海節)'가 지모시 톈헝도 관광구에서 펼쳐진 것. 새로운 한 해에도 어민들이 무사히 항해하고 많은 수확을 거두기를 기원하는 전통행사에 수많은 인파가 몰려 인산인해를 이뤘다. [사진=신화통신]
2018-03-19 18:40:25
7KSR6rWtIOuLpO2BkOyYge2ZlCAn64yA64uo7ZWcIOyasOumrOuCmOudvCfsl5Ag65Ox7J6l7ZWcICfsua3ri6TsmKQn
중국 다큐영화 '대단한 우리나라'에 등장한 '칭다오'
칭다오에서 제작한 고속철.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정부가 제작한 다큐 영화 ‘대단한 우리나라'에 '칭다오(靑島) 요소'도 등장한다고 중국 칭다오신문이 13일 보도했다. '대단한 우리나라'는 중국 사회·경제·문화적 발전상을 대대적으로 광고하는 애국주의 영화로, 지난 2일 중국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兩會)를 앞두고 중국 전역에서 개봉했다. 보도에 따르면 영화에는 칭다오에서 제작한 고속철, 칭다오에서 출발한 중국 심해탐사 첨단기술 상인인 유인잠수정 '자오룽호
2018-03-16 17:44:44
W+yYgeyDgeykkeq1rV0g7YG066as7Y28IOyEuOqzhOydvOyjvCDsmpTtirjrjIDtmozigKbsua3ri6TsmKQg64+E7LCp7ZWcIOyLnOyXkO2LgOiZnw==
[영상중국] 클리퍼 세계일주 요트대회…칭다오 도착한 시에틀號
[사진=신화통신] 2017~2018 클리퍼 세계 일주 요트대회 싼야(三亞)~칭다오(靑島) 구간 경기에서 미국 시에틀호가 1위를 차지했다.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지난 4일부터 시작된 경기에서 시에틀호는 싼야를 출발한지 열흘하고도 9시간 34분 11초 만에 가장 먼저 칭다오 시하이안신구(西海岸新區) 신광다오(新光島) 부두에 도착했다. 1996년 창설된 클리퍼 세계 일주 요트대회는 2년에 한번씩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아마추어 세계 요트 경기대회다. 지구 두 바퀴에 가까운 7만4000km를 항해하는 이 경기에 참가한
2018-03-15 15:47:17
W+yYgeyDgeykkeq1rV0g6rSA6rSR6rCdIOuqsOugpOuToCDsua3ri6TsmKQg7ZW07JaR7YWM66eI6rO17JuQ
[영상중국] 관광객 몰려든 칭다오 해양테마공원
하이창극지해양공원을 방문한 관광객들. [사진=칭다오신문] 지난 중국 춘제(春節 음력설) 연휴기간 칭다오(靑島) 해양테마파크는 관광객들이 가장 많이 몰린 인기 관광지 중 하나였다. 14일 칭다오신문에 따르면 춘제 연휴기간 칭다오 해저세계를 방문한 관광객은 4만680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3% 늘었다. 이에 따른 관광수입도 303만7000위안(약 5억1000원)으로 19% 급증했다. 하이창(海昌)극지해양공원에도 6만9900명이 몰리며 북새통을 이뤘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0.1% 늘어난 숫자다. 관광수입도 70% 급증한 953만5
2018-03-14 15:44:41
5LitIOy5reuLpOyYpO2YuCwg7YG066as7Y28IOyEuOqzhOydvOyjvCDsmpTtirjrjIDtmowg7LC46rCA
中 칭다오호, 클리퍼 세계일주 요트대회 참가
클리퍼 세계 일주 요트대회. [사진=칭다오신문] 2017~2018 클리퍼 세계 일주 요트대회 싼야(三亞)~칭다오(靑島) 구간 경기가 지난 4일 시작됐다. 1996년 창설된 클리퍼 세계 일주 요트대회는 2년에 한번씩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아마추어 세계 요트 경기대회다. 지구 두 바퀴에 가까운 7만4000km를 항해하는 이 경기에 참가한 선수들은 요트를 몰고 최고시속 160km에 달하는 바람을 이용해 파도를 뚫고 전 세계 항구 곳곳을 거치게 된다. 중국 '칭다오호'도 이번 경기에 참여한다. 칭다오호 선장 크리스는 &q
2018-03-13 16:14:31
5LitIOy5reuLpOyYpCwg7Iug7J6lIOq0gOq0keyghOyEuOyXtOywqCA47LCo66GAIOyatO2WiSA=
中 칭다오, 신장 관광전세열차 8차례 운행
신장의 대표 관광명소인 카나스 호수 전경.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와 신장(新疆)위구르자치구를 오가는 특별관광전세열차가 오는 4월부터 10일까지 관광성수기기간 모두 8차례 운행된다. 첫 열차는 내달 26일 출발이다. 열차당 수용인원은 약 8000명이다. 이번 관광열차 소식은 최근 칭다오에서 열린 신장관광 홍보행사에서 공개됐다고 칭다오신문이 12일 보도했다. 이로써 산둥성 주민들의 신장 열차여행이 한층 수월해질 전망이다. 신장행 특별 관광전세열차 종류는 모두 네 가지다. 각각
2018-03-12 18:00:02
W+yYgeyDgeykkeq1rV0g7JWE66aE64uk7Jq0IOy5reuLpOyYpCwg7IKs7KeE7LCN6riwIOyii+ydgCDrqoXshozripQ=
[영상중국] 아름다운 칭다오, 사진찍기 좋은 명소는
잔챠오 [사진=칭다오신문망] 천주교당[사진=칭다오신문망] 라오산풍경구[사진=칭다오신문망] 다쉐루[사진=칭다오신문망] 산둥성 칭다오(靑島)는 중국에서도 손 꼽히는 아름다운 해양도시이자 관광도시다. 국내외 많은 관광객이 휴가철 등에 칭다오를 찾아 아름다운 추억을 사진으로 남긴다. 이에 중국 칭다오신문망(靑島新聞網)은 9일 인생사진을 건질 수 있는 칭다오의 명소를 소개했다. 대부분 칭다오를 대표하는 관광지로 5·4광장, 잔챠오(栈桥), 천주교당, 올림픽요트경기장
2018-03-09 16:07:22
7KSR6rWtIOygle2YkeychOybkCAi7Lmt64uk7Jik66W8ICfsnpDsnKDrrLTsl63tla0n7Jy866GcIg==
중국 정협위원 "칭다오를 '자유무역항'으로"
칭다오항[사진= 칭다오시 제공] 중국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전국인민대표대회)가 개막한 가운데 산둥성 칭다오(靑島)에 자유무역항 조성을 적극 지지한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정협위원인 양쥔(楊軍) 칭다오 정협 주석이 양회에서 "칭다오의 '일대일로(육·해상실크로드) 신유라시아 대륙교(몽골-중국-러시아) 경제회랑의 핵심 거점도시이자 해상협력을 위한 전략적 거점도시, 국가연해지역 중심도시, 국제항구도시로의 강점을 고려해 전국대외개방 총규획에 있어 칭다오를 고려하길
2018-03-08 12:07:34
W+ykkeq1reymneyLnF0g6rWt7ZW07Kad6raMICLsua3ri6TsmKTrp6Xso7wsIOyImOydteqwnOyEoCDsoITrp50uLi7so7zsi50g642UIOyCrOudvCIg
[중국증시] 국해증권 "칭다오맥주, 수익개선 전망...주식 더 사라"
칭다오맥주[사진=바이두] 중국 국해(國海)증권이 칭다오맥주(600600)의 향후 전망을 낙관하며 '추가매입' 등급을 매겼다고 중국증권망(中國證券網)이 6일 전했다. '수요' 측면에서 중국 맥주 시장의 성장공간은 크지 않지만 소비자가 더 '좋은' 맥주를 원하고 있다는 사실이 칭다오맥주에 기회가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국해증권은 유로모니터 통계 기준 중국의 1인당 맥주 소비량이 지난 2009년 31.75리터(ℓ)에서 2016년 35.77리터로 증가했다. 일본과 한국과 비교하면 적지만 이미 세계 평
2018-03-07 16:36:00
7KSR6rWtIOy5reuLpOyYpCAnOOu2hCfsnbTrqbQg6rG06rCV7ZW07KeE64uk
중국 칭다오 '8분'이면 건강해진다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칭다오가 8분이면 어디서나 운동할 수 있는 인프라를 갖추며 '주민 건강' 챙기기에 나섰다. 지가오상(紀高尙) 칭다오 체육국 국장이 최근 "지난해 200곳의 빈곤지역과 500곳 마을에 건강 관리를 위한 운동기구를 업그레이드 하거나 새롭게 조성했다"며 "소규모 축구장 위주로 3년 연속 100곳 이상의 운동장도 늘렸다"고 밝혔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현재 가벼운 운동을 즐길 수 있는 운동장과 운동시설이 8730개에 달하며 아름다운 자연과 함께 가벼운 트래킹을
2018-03-05 18:3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