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7KSR6rWtIOy5reuLpOyYpCDsp4DtlZjssqAgMu2YuOyEoCDsi5zsmrTtlokg64+M7J6F
중국 칭다오 지하철 2호선 시운행 돌입
칭다오 지하철 2호선 시운행. [사진=칭다오신문망]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 지하철 2호선이 21일부터 시범 운행에 들어갔다. 칭다오지하철그룹에 따르면 칭다오 지하철 2호선 동쪽 구간이 21일부터 승객을 태우지 않은 빈차로 시범운행에 돌입했다고 칭다오신문이 20일 보도했다. 오는 11월 20일까지 3개월간 시운행을 마친 후 각종 지표가 기준에 도달하면 승객을 태운 채로 시운행도 진행할 예정이다. 시운행 구간은 리춘(李村)공원역에서부터 즈취안루(芝泉路)역까지 모두 18개 정거장으로, 총 구간길이는 21
2017-08-21 14:29:40
7KSR6rWt7JeQ7IScIOqwgOyepSDslYTrpoTri6TsmrQg7IaM64+E7Iuc64qUPyAn7ZG466W066W4IOy5reuLpOyYpCDrjqzrtoAn
중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소도시는? '푸르른 칭다오 뎬부'
칭다오 뎬부의 공원.[사진=칭다오시 제공] 중국 칭다오의 현급시 라이시(萊西)시의 시골마을 뎬부(店埠)진이 '2017 가장 아름다운 중국 소도시'에 선정됐다. 칭다오 뎬부는 예로부터 '비옥한 복숭아꽃 마을'로 불려온 아름다운 곳으로 AAA풍경구 등 관광자원도 풍부하다.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농업 등 체험활동도 가능해 매력적이다. 살아있는 생태계과 살기좋은 도시로 명성을 높이기 위해 당국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칭다오 현지 언론이 최근 보도했다. 삼림율이 36%, 녹화율은 39%이며 주민
2017-08-18 14:35:52
7Yq57ZeIIOuPhOyLnCDspJHqta0g7Lmt64uk7JikLCDsg4HrsJjquLAg7Yq57ZeI7Lac7JuQIOyCsOuRpeyEsSAx7JyE
특허 도시 중국 칭다오, 상반기 특허출원 산둥성 1위
[사진=신화통신] 중국 칭다오가 기술개발과 특허 확보에 속도를 올리며 '창조와 혁신의 도시'로 거듭나고 있다. 최근 산둥성 지식재산권국에서 발표한 '2017 상반기 산둥성 특허출원 및 특허확보량 보고서'에 따르면 칭다오가 유효발명특허 보유량, PCT 국제 특허출원 수, 국내 특허출원량와 확보량 등 4개 영역에서 산둥성 1위를 차지했다고 현지 언론이 16일 보도했다. 올 상반기 산둥성 국내 유효 발명특허 보유량은 지난해 상반기 대비 20.9% 급증한 6만7998건에 육박했다. 이 중 칭다오의 특허
2017-08-17 17:24:10
7KSR6rWtIOy5reuLpOyYpOuPhCDqs7XsnKDsnpDsoITqsbAg7Je07ZKNLCDsnbTsmqnsnpAgMjAw66eM66qF
중국 칭다오도 공유자전거 열풍, 이용자 200만명
[사진=칭다오시 제공] 중국 칭다오에서도 공유자전거가 뜨거운 인기를 누리고 있다. 올 3월부터 최근까지 중국 3대 공유자전거 업체인 오포(ofo), 쿠치(酷騎), 모바이크가 칭다오에 진출한 상태로 총 가입자가 200만명에 육박했다고 현지 언론이 15일 보도했다. 칭다오 시내 곳곳에 배치된 공유자전거도 17만대에 육박했다. 최근 중국에서는 차량공유서비스, 공유자전거, 공유우산은 물론 공유 헬스박스가 등장하는 등 중국식 공유경제가 빠르게 몸집을 키우고 있다. 특히 공유자전거의 인기가 높아 모바이크,
2017-08-16 17:29:16
7KSR6rWtIOy5reuLpOyYpCwgMTHsm5TrtoDthLAg7KCE6riw7LCoIOuFueyDiSDsoITsmqnrsojtmLjtjJAg64+E7J6F
중국 칭다오, 11월부터 전기차 녹색 전용번호판 도입
칭다오 전기차 번호판[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산둥 (山東)성 칭다오(靑島)도 11월부터 신에너지자동차에 녹색 전용번호판이 부착된다. 중국은 지난해 12월부터 상하이, 난징, 우시, 지난, 선전등 5개 도시에서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에 전용 번호판 도입 제도를 시범적으로 실시했다. 그리고 오는 11월부터 칭다오를 비롯한 전국 10개 도시에서 추가로 전기차 번호판을 도입하는 것이라고 칭다오신문이 15일 보도했다. 이로써 중국은 내년 상반기까지 전국 모든 도시에서 신에너지차 전용번호판 제도를 확대 실시할 계
2017-08-15 13:41:00
W+yYgeyDgeykkeq1rV0g66y0642U7Jq0IOyXrOumhOKApiDtlZjro6ggOOunjOuqheyUqSDrqrDroKTsmKTripQg7Lmt64uk7JikIOyelOq1kA==
[영상중국] 무더운 여름… 하루 8만명씩 몰려오는 칭다오 잔교
[사진=신화통신] 10일 하늘에서 촬영한 칭다오 랜드마크 관광지 잔교(棧橋). 무더운 날씨에도 잔교에는 하루 평균 8만명의 관광객들이 찾아오고 있다. 특히 잔교 끝의 팔각정인 회란각(回瀾閣)이 인기다. 회란각은 칭다오 맥주의 라벨에도 그려져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사진=신화통신]
2017-08-11 14:59:29
W+yYgeyDgeykkeq1rV0g7Lmt64uk7JikIOunpeyjvOy2leygnCDtmZTroKTtlZwg6rCc66eJ7Iud
[영상중국] 칭다오 맥주축제 화려한 개막식
칭다오 맥주축제[사진=신화통신] 칭다오 맥주축제[사진=신화통신] 칭다오 국제맥주 축제 개막식이 지난 5일 시하이안신구(西海岸新區) 진샤탄(金沙灘) 맥주타운에서 화려하게 펼쳐졌다. 오는 27일까지 3주간 열리는 칭다오 국제맥주 축제에는 수십여개 국가의 40여개 맥주 브랜드의 200여종 맥주 제품들이 선보여진다. 사진은 칭다오 국제맥주 축제 개막식 모습.
2017-08-09 15:24:56
5LitIOy5reuLpOyYpCDsmKztlbQg6riw7JeF7J6E6riIIOqwgOydtOuTnOudvOyduC4uLu2Pieq3oCA5JSDsnbjsg4E=
中 칭다오 올해 기업임금 가이드라인...평균 9% 인상
칭다오.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시 정부가 올해 기업 임금 가이드라인을 공개했다. 8일 칭다오조보에 따르면 칭다오 시가 제시한 기업 임금 가이드라인에에서는 평균 임금 인상률 기준선을 9%로 정했다. 상한선이 13%, 하한선은 4%다. 각 기업은 칭다오 정부가 기업 임금 가이드라인을 발표한 30일 이내에 임금단체협상 혹은 직원 개별협상을 통해 임금을 정한다. 칭다오 시는 앞서 6월 1일부터 올해 최저임금도 인상했다. 칭다오시 스난(市南)·스베이(市北)·리창(李滄)&mi
2017-08-08 15:24:48
IuyduOyynH7sua3ri6TsmKR+64+Z64Ko7JWE6rmM7KeAIiDrjIDrpZnsnYQg64us66as64qUIO2VnOq1rSDtmZTrrLwg7Jq07Iah7Je07LCoIA==
"인천~칭다오~동남아까지" 대륙을 달리는 한국 화물 운송열차
칭다오에서 출발하는 국제화물운송열차.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대륙을 가로질러 동남아까지 국내 화물을 배송하는 전세화물열차가 지난 달 27일 첫 운행을 시작했다. 칭다오신문에 따르면 인천항에서 배를 타고 실려온 컨테이너 35개는 우선 칭다오에서 1차로 모아진다. 화물은 이곳에 개통된 국제 화물 운송열차에 실려 우한·난닝등 도시를 거쳐 광시자치구 핑샹에 2차로 도착한다. 그리고 여기서 국경을 넘어 베트남 하노이·동당 등지로 운송된다. 현재 칭다오에는 동남아 노선 외에 러시아·몽골,
2017-08-07 15:32:52
W+yYgeyDgeykkeq1rV0g7Lmt64uk7JikIOyelOq1kCDsnIQsIOuwlOuLt+uwlOuejCDrp57snLzrqbAgJ+y5mO2MjOyYpCcg7Yyo7IWY7Ie8
[영상중국] 칭다오 잔교 위, 바닷바람 맞으며 '치파오' 패션쇼
[사진=칭다오일보] 아름다운 해양도시 중국 칭다오에서 눈길을 끄는 이색 패션쇼가 펼쳐졌다. 1일 칭다오 유명 관광지인 잔교(棧橋)에서 다양한 연령대의 미녀들이 치파오(여성 전통의상)를 입고 패션쇼에 나섰다. 다양한 색깔의 화려한 치파오를 입고 중국 전통미와 맵시를 뽐낸 이들은 퇴역 장병, 현역 군인의 아내, 어머니로 알려졌다. [사진=칭다오일보]
2017-08-03 17:48:11
7Lmt64uk7JikLCDspJHqta0g6rO87ZWZ6riw7IigIOyEoOuPhC4uLifssqjri6jsgrDsl4Ug64uo7KeAJyAxMOychCDrnq3tgawg
칭다오, 중국 과학기술 선도...'첨단산업 단지' 10위 랭크
[사진= 칭다오시 제공] 칭다오가 중국 첨단산업 발전과 관련 기술 개발에 앞장서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칭다오 고신구(高新區·첨단산업개발단지)가 전국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고 칭다오일보(靑島日報)가 1일 보도했다. 중국과학기술부 횃불센터가 최근 공개한 '2016 국가지원 고신구 평가' 에서 칭다오가 중국 전역 146개 고신구와 쑤저우(蘇州)산업단지 중에서 10위에 랭크됐다. 하이테크 기업 육성, 기업의 국제적 혁신성과 도출, 기업 브랜드 구축, 수출구조 선진화 등에서 좋은 점수를 받
2017-08-02 17:41:05
W+yYgeyDgeykkeq1rV0g7JWE66aE64uk7Jq0IOy5reuLpOyYpCwg7JWE66aE64uk7Jq0IOustOyngOqwnA==
[영상중국] 아름다운 칭다오, 아름다운 무지개
[사진=칭다오신문망] 중국의 아름다운 해양도시이자 관광도시인 칭다오의 하늘이 무지개 빛으로 매력을 더했다. 여름 소나기가 그치고 해질 무렵 노을에 물든 구름 사이로 일곱 빛깔 무지개가 뜬 칭다오 하늘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사진이 웨이보(중국판 트위터)에 공개되면서 네티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고 칭다오신문망(靑島新聞網)이 지난달 31일 보도했다.
2017-08-01 18:25:34
7KSR6rWtIOy5reuLpOyYpCDqt7zroZzsnpAg7Y+J6regIOyblOq4iSA2M+unjOybkCwg7Leo7JeF7Iuc7J6lICfslYjsoJUn
중국 칭다오 근로자 평균 월급 63만원, 취업시장 '안정'
지난해 중국 칭다오에서 열린 취업박람회 현장의 모습. [사진=신화통신] 올 상반기 중국 칭다오 취업시장이 안정된 모습을 보였다. 신규 취업자는 늘고 실업자는 줄었다. 근로자 평균 월급도 크게 올랐다. 중국 칭다오시 당국이 최근 공개한 통계에 따르면 올 1~6월 신규 취업자는 37만2000명으로 전년 동기대비 16.3% 증가했다. 지난해 하반기와 비교하면 증가율도 3.7%p 확대됐다. 3차산업 신규 취업자가 22.5만명으로 전체의 60.4%를 차지했다. 평균 월급은 3778위안(약 63만) 위안으로 지난해 상반기 대비 15.8% 급
2017-07-31 16:54:58
5LitIOy5reuLpOyYpCDqta3soJzqs7Xtla0g7IOB67CY6riwIOyatO2VrSDsl6zqsJ3si6TsoIEg6rO16rCc
中 칭다오 국제공항 상반기 운항 여객실적 공개
칭다오 국제공항[사진=웨이보] 중국 칭다오 국제공항의 올 상반기 여객 수가 1090만명에 육박해 올 한해 전체 20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됐다. 칭다오국제공항에 따르면 올 상반기 전체 항공기 운항실적은 전년 동기 대비 8.2% 늘어난 8만5900대에 달했다. 같은 기간 여객량은 15.4% 늘어난 1089만2300명에 달했으며, 화물운송량은 3.1% 늘어난 11만1500t에 달했다고 칭다오신문이 28일 보도했다. 지난해 여객량 2000만명을 돌파한 칭다오 국제공항은 올해 여객량이 2174만명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칭다오는
2017-07-28 13:30:00
7KSR6rWtIOy5reuLpOyYpCDsi6Dsl5DrhIjsp4Dou4ogNOunjOuMgCDrj4ztjIwg
중국 칭다오 신에너지車 4만대 돌파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의 신에너지차 보유량이 4만대를 돌파했다. 27일 칭다오신문에 따르면 칭다오시 정부의 신에너지차 보급 장려로 현재 신에너지차 보유량이 4만1000대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칭다오는 2015년부터 신에너지차의 광범위한 보급을 위해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설치하는 등 노력을 기울여왔다. 현재 칭다오에는 전기차 배터리교체소 7곳, 배터리 충전소가 740곳에 달하며, 건설 중인 충전소가 400여개, 설치중인 것을 포함한 충전설비도 모두 1만4000여개에 달하고 있
2017-07-27 14:51:42
7KSR6rWtIOy5reuLpOyYpCDtlbTsl60gMjd+Mjnsnbwg7ISg67CV7KeE7J6FIOq4iOyngOKApuuMgOq3nOuqqCDqtbDsgqztm4jroKg=
중국 칭다오 해역 27~29일 선박진입 금지…대규모 군사훈련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해군이 서해(황해)에서 27일부터 29일까지 대규모 군사훈련을 벌일 예정이다. 26일 칭다오신문에 따르면 91208부대가 이날 산둥성 해사국, 롄원강해사국 등과 공동으로 임시 항행금지 공고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고 전했다. 당국은 훈련해역 좌표를 공개하면서 “27일 오전 8시(현지시간)부터 29일 오후 6시까지 모든 선박은 훈련 해역에 진입해서는 안 되고 안전을 위해 주변에 배치된 경계 선박의 지휘를 따라야 한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 일정과 종목 등을 확인되지 않았다.
2017-07-26 15:44:11
7KSR6rWtIOy5reuLpOyYpCDrp6Xso7zstpXsoJwuLuuvuOumrOuztOuKlCAgJ+ugiOydtOyggOyHvCcg
중국 칭다오 맥주축제..미리보는 '레이저쇼'
24일 칭다오 맥주축제 레이저쇼 리허설이 열리고 있다. [사진=칭다오신문] 중국 칭다오 국제맥주 축제를 앞두고 레이저쇼 리허설이 24일 진행됐다. 25일 칭다오신문에 따르면 내달 4일 열리는 칭다오 국제맥주 축제 개막식에서는 대규모 레이저쇼를 준비 중이다. 이를 위해 개막식이 열리는 시하이안신구(西海岸新區) 진샤탄(金沙灘) 맥주타운 싱광다다오(星光大道)에서 24일 화려한 레이저쇼 리허설이 진행됐다. 아시아 최대 맥주 축제로 꼽히는 칭다오 맥주 축제는 27년째 명맥을 이어오고 있는 유서 깊은 행사다. 올
2017-07-25 15:44:18
7KSR6rWtIOy5reuLpOyYpCDrp6Xso7zstpXsoJwg7JWe65GQ6rOgIOy0iOuhneu5myAn66el7KO867ORIOyIsicsIOuwpOyXkCDrjZQg7JiI67uQ
중국 칭다오 맥주축제 앞두고 초록빛 '맥주병 숲', 밤에 더 예뻐
[사진=칭다오신문망] [사진=칭다오신문망] [사진=칭다오신문망] 내달 맥주추제 개최를 앞두고 있는 중국 칭다오에 초록빛 맥주병으로 만든 '맥주병 숲'이 등장해 화제다. 칭다오 서해안신구 탕다오완(唐島灣) 해변공원에 3만 개의 맥주병으로 만든 '맥주병 숲' 조형물이 조성돼 지나가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고 칭다오일보가 21일 보도했다. 초록빛 맥주병이 푸르른 나무를 연상케하고 엄청난 수의 맥주병이 사용했다는 것도 눈길을 끌지만 밤에 만나는 맥주병
2017-07-24 15:11:58
W+uPmeyYgeyDgV0g7KSR6rWtIOy5reuLpOyYpOyTsO2MoSwg5Lit7IScIOqwgOyepSDruaDrpbgg6rO17KSR6rak64+EIOyXtOywqCDqsJzrsJw=
[동영상] 중국 칭다오쓰팡, 中서 가장 빠른 공중궤도 열차 개발
[사진=칭다오일보] 중국 고속철 굴기를 이끄는 중국중차(中車)의 자회사 칭다오쓰팡(四方)이 중국 국내에서 가장 빠른 공중궤도 열차 개통을 앞두고 있다. 칭다오스팡이 20일 최대 시속 70km의 공중궤도 열차를 개발해 현재 시범운행 단계에 있다고 밝혔다고 칭다오일보가 이날 보도했다. 이번에 자체개발한 공중궤도 열차와 관련된 지적재산권은 모두 칭다오쓰팡에 있다는 설명이다. 류위원(劉玉文) 칭다오쓰팡 기술센터 부주임은 "공중궤도 열차는 가볍고 중속운행, 중간 단계의 운송량, 저렴한 비용 등을 특
2017-07-21 17:32:30
7KSR6rWtIOy5reuLpOyYpO2VmOydtOyWvCwg7JisIOyDgeuwmOq4sCDsi5zstJ0g6riw7KSAIOyCsOuRpeyEsSAx7JyEIA==
중국 칭다오하이얼, 올 상반기 시총 기준 산둥성 1위
[칭다오하이얼] 세계적인 가전업체 칭다오하이얼의 시총이 1000억 위안에 근접하며 산둥성 1위를 차지했다. 올 상반기 하이얼의 시총이 전년 동기대비 무려 69.27% 급증한 917억6900만 위안을 기록했다고 제노재부망(齊魯財富網)이 19일 보도했다. 산둥성에 본사를 둔 상장사의 올 상반기 총 시총은 2조85억 위안으로 전년 동기대비 3630억3 위안이 늘었다. 이 중 시총 500억 위안을 넘은 기업은 6곳, 100억 위안을 웃돈 기업은 52곳으로 집계됐다. 중국 인기 맥주 브랜드로 칭다오 대표 기업인 칭다오맥주도 전년
2017-07-20 16:5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