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IuyLoOycoO2GtSDsi5zsnqUg6rO165617ZWY7J6QIiwg67CA7LCp7ZWY64qUIOe+jiDsm5Trp4jtirjsmYAg5LitIO2FkOyEvO2KuA==
"신유통 시장 공략하자", 밀착하는 美 월마트와 中 텐센트
[사진=AP=연합뉴스] "미래 전자상거래 시장의 60~80%가 신유통 시장이 될 것입니다." 신유통의 개념을 처음으로 제시한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의 마윈 회장은 지난해 11월 11일 글로벌 쇼핑축제 광군제(싱글데이)에 이렇게 말했다. 처음에는 애매한 개념인 듯했던 신유통은 최근 실제 블루오션으로 부상했고 중국 등 글로벌 온·오프라인 관련 기업들이 비교우위 선점을 위해 각축전을 벌이고 있다. 세계적인 마트 체인업체인 월마트도 예외는 아니다. 신유통 시장 공략을 위해 중국 소셜네
2018-06-08 14:04:01
W+ykkeq1reymneyLnCDrp4jqsJBdICLquIjsnLUs7LKg6rCV5qCqIOyEoOuwqe2WiOyngOunjOKApiIg7KeZ7J2AIOq0gOunneyEuOuhnCDtlZjrnb0=
[중국증시 마감] "금융,철강株 선방했지만…" 짙은 관망세로 하락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 금융,철강주가 7일 강세를 보였지만 중국 증시 상승세를 이끌기엔 역부족이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5.68포인트(0.18%) 내린 3109.50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51.28포인트(0.49%) 내린 10313.85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12.87포인트(0.74%) 하락한 1730.38로 장을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671억, 1929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의료기계(-2.07%), 석유(-1.77%), 식품(-1.47%), 항공기제조(-1.41%), 발
2018-06-07 16:29:20
IiftlLzsnZgg6rO17J6lJ+yXkOyEnCAn7Iqk66eI7Yq4IOqzteyepSfsnLzroZwiIOykkeq1reymneyLnCDsg4HsnqXtlZjripQg7Y+t7Iqk7L2Y
"'피의 공장'에서 '스마트 공장'으로" 중국증시 상장하는 폭스콘
중국 본토증시 상장하는 폭스콘 인더스트리얼 인터넷(FII). “폭스콘(富士康·푸스캉)이 창립 30주년을 맞이했다. 앞으로 우리의 새로운 과제는 스마트 제조업을 전력 추진해 중국 인터넷,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방면의 선두가 되는 것이다.” 궈타이밍(郭台銘) 대만 훙하이(鴻海)정밀공업 회장이 6일 중국 광둥(廣東)성 선전(深圳)에서 열린 폭스콘 창립 30주년 행사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신경보(新京報) 등 현지 언론이 7일 보도했다. 대만 최대 전자기업인 훙하이정밀공업은 애플 아이폰 생산 하
2018-06-07 15:08:46
W+ykkeq1reycoOuLiOy9mF0g4oCc7YOA7Jik67CU7JikIOu5hOy8nOKAnSDsoITsnpDsg4HqsbDrnpgg7Iug7Z2lIOqwleyekCDqs7XqtazslbEg4oCY7ZWA65Gs65Gs4oCZ
[중국유니콘] “타오바오 비켜” 전자상거래 신흥 강자 공구앱 ‘핀둬둬’
[사진=바이두] 1위 알리바바, 2위 징둥(京東)으로 유지되던 중국 전자상거래 업계 판도가 신흥 강자 ‘핀둬둬(拼多多)’의 등장으로 뒤흔들리고 있다. 출시 3년이 채 안된 공동구매 애플리케이션(APP) 핀둬둬는 '저렴한 제품 가격’을 무기로 중국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타오바오(淘寶) 아성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최근 중국 데이터 분석업체 지광(極光)빅데이터가 발표한 ‘2018년 1분기 중국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데이터’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 전자상거래 애플리케이션 침투율(앱
2018-06-07 06:00:00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Dge2VmOydtOyihe2VqSAwLjAzJSDsg4HsirksIOyhsOyglSDsho0g6rCV67O07ZWpIOuniOqwkA==
[중국증시 마감] 상하이종합 0.03% 상승, 조정 속 강보합 마감
6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03% 상승 마감했다. [사진=중국신문사] 전날 샤오미 상장설 등에 따른 기대감으로 3100선을 회복한 상하이종합지수가 고군분투 끝에 강보합으로 거래를 마쳤다. 선전증시는 힘을 내지 못하며 엇갈렸다. 6일 중국 상하지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97포인트(0.03%) 소폭 오른 3115.18로 거래를 마쳤다. 상승 모멘텀이 부재한 상태로 투자자가 신중한 모습을 보이면서 약세로 거래를 시작했고 등락을 반복하다 막판 상승으로 강보합 마감했다. 중국 A주의 모건스탠리캐피
2018-06-06 16:52:51
7Jm46rWt7J6Q67O4IOycoOy5mOyXkCDsl7TsmKzrpqzripQg5Lit4oCm7ZW17Ius7J2AIOyniOyggeyEseyepcK37IKw7JeF6rOg64+E7ZmU
외국자본 유치에 열올리는 中…핵심은 질적성장·산업고도화
중국 장쑤성에 위치한 난퉁항 전경 [사진=신화통신] 중국 당국이 효율적인 경제 성장을 위해 외국 자본에 대한 규제를 대폭 완화하기로 했다. 1일 중국증권망(中国证券网)에 따르면 리커창(李克强) 중국 총리는 지난달 30일 국무원 상무회의를 주재해 7월 1일 이전까지 외국인투자 진입 네거티브 리스트(투자 또는 수입 제한 품목) 수정 작업을 마무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지난달 17일 중국 상무부는 6월 30일까지 외국인 투자 제한을 완화하는 내용을 담은 네거티브 리스트를 발표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2018-06-06 06:00:00
W+ykkeq1reymneyLnCDrp4jqsJBdICLsg6TsmKTrr7ggN+yblCDrs7jthqDspp3si5wg7IOB7J6l7ISk7JeQ4oCmIiAzMTAw7ISgIO2ajOuzte2VnCDsg4HtlZjsnbTsooXtlak=
[중국증시 마감] "샤오미 7월 본토증시 상장설에…" 3100선 회복한 상하이종합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 중국 토종스마트폰 기업 샤오미(小米)의 중국 본토증시 상장설에 상하이종합지수가 5거래일 만에 3100선을 회복하는 데 성공했다. 상하이종합지수가 전거래일보다 23.01포인트(0.74%) 오른 3114.21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181.29포인트(1.78%) 급등한 10385.61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43.18포인트(2.54%) 오른 1746.11로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 상하이·선전 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648억, 2059억 위안에 달했다. ​중국 토종 스마트폰기업 샤오미가 7월 중
2018-06-05 16:22:37
4oCL5LitIO2VmOydtOuCnCwg67Kg7J207KeVIOuwlOydtOyjvCDsl4Xqs4Qg65+s7Iuc7JeQIOKAmOugiOuTnOyYpOyFmOKAmeycvOuhnCDsoITrnb0=
​中 하이난, 베이징 바이주 업계 러시에 ‘레드오션’으로 전락
[사진=바이두] 중국 하이난(海南)성은 정부의 자유무역항 건설지역 선정으로 새로운 투자처로 떠올랐다. 그러나 하이난의 바이주(白酒) 시장은 오히려 레드오션으로 전락할 위기에 처했다. 지리·정책적 이점을 이용해 베트남 등 동남아 진출을 목적으로 바이주 업체들이 앞다퉈 하이난 시장으로 진출했다. 강한 지역성 등 성장 한계성을 가진 하이난 주류시장의 특성을 제대로 파악하지 않은 채 눈앞의 이익만 바라본 것이 독(毒)으로 작용했다. 중국경제망은 “최근 중국 전통술 ‘바이주’ 기
2018-06-05 14:27:20
Iu2ZlOydtOu4jOudvOuNlOyKpCDrk7Eg7JiB7ZmU7IKsIOyLnOy0nSAx7KGwNuyynOyWtSDspp3rsJwiIO2MkOu5meu5mSDtg4jshLgg64W8656AIO2bhO2Pre2SjQ==
"화이브라더스 등 영화사 시총 1조6천억 증발" 판빙빙 탈세 논란 후폭풍
고액 탈세 혐의에 휘말린 국민여배우 판빙빙 [사진=신화통신] 중국 국민 여배우 판빙빙(范冰冰)의 이면계약 탈세 논란 후폭풍이 거세다. 중국 세무당국이 판빙빙을 비롯한 연예인 고액 출연료 이면계약, 탈세 혐의 조사에 착수하면서 지난 4일 화이브라더스(華誼兄弟) 등 주요 영화 엔터테인먼트 관련주가 줄줄이 폭락했다. 이날 중국 증시에서 영화·엔터테인먼트 업종에서만 하루 새 시가총액 100억 위안(약 1조6700억원) 넘게 날아갔다. ◆ 화이브라더스 직격탄···주가 5년 만의 최저치 5
2018-06-05 11:05:28
W+ykkeq1reymneyLnCDrp4jqsJBdICDrp4jsmKTtg4DsnbQg65OxIOyjvOulmOagqiDqsJXshLgg7IaNIOyDge2VmOydtOyihe2VqSAwLjUlIOq4ieuTsQ==
[중국증시 마감] 마오타이 등 주류株 강세 속 상하이종합 0.5% 급등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 상하이종합지수가 4일 오전 장중 3100선 코앞까지 올라갔지만 3100선을 넘기엔 뒷심이 부족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보다 16.05포인트(0.52%) 오른 3091.19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34.96포인트(0.34%) 오른 10204.32로 거래를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6.62포인트(0.39%) 내린 1702.93으로 장을 마쳤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546억, 1910억 위안에 달했다. 특히 구이저우마오타이 주가가 5% 가까이 급등하며 4개월래 최고치를 기록한 것을
2018-06-04 16:38:57
W+ykkeq1reymneyLnF0gMX417JuUIOykkeq1rSBB7KO8IOyDgeyepeyCrCDspJEgNzQlIO2VmOudvS4uLu2VmOuwmOq4sOuKlA==
[중국증시] 1~5월 중국 A주 상장사 중 74% 하락...하반기는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증시가 대외적 불확실성 증가, 유동성 감소 등의 영향으로 부진을 지속하면서 올 들어 중국 A주 상장사 4곳 중 3곳의 주가가 하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와 함께 조정장이 지속될 것인지 하반기 반등이 가능할 것인지에 시장 관심이 집중되는 분위기다. ◇ 5개월간 A주 상장사 2598곳 주가 하락 [출처=화신망] 중국 금융전문매체 화신망(和訊網)의 3일 보도에 따르면 올해 1~5월 상하이종합지수가 7.02% 하락하는 등 선전성분지수, 상하이50지수, 중소판 등이 7% 이상의 낙폭을 보였
2018-06-04 15:27:36
IuuPmeu2gTPshLHsnYQg7J6h7JWE6528IuKApuu2ge2VnOydmCDqsJztmIHqsJzrsKnsnbQg7ZWc6rWt6riw7JeF7JeQ6rKMIOyjvOuKlCDsg4jroZzsmrQg6riw7ZqM
"동북3성을 잡아라"…북한의 개혁개방이 한국기업에게 주는 새로운 기회
박영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선양협의회 회장 [사진=윤이현 기자] "북한이 나중에 개혁·개방을 하더라도 중국에 대한 투자규모를 줄인다거나 생산라인을 축소하는 일은 당분간 없을 것이다. 오히려 중국을 거점으로 삼아 북한을 공략하는 투자전략을 새로 짜야 할 것이다." 박영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선양협의회 회장 겸 선양한국국제학교 이사장은 최근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북한 개혁·개방 이후, 한국기업들의 대중 투자전망을 이렇게 내다봤다. 즉, 북한에 대한 직접투자보다는 중국을 통한
2018-06-04 05:00:00
W+ykkeq1reymneyLnCDso7zqsITsoITrp51dIOykkeq1rSBB7KO8IE1TQ0kg7Y647J6FIOyyq+uCoCDso7zstqTtlojripTrjbAuLi4=
[중국증시 주간전망] 중국 A주 MSCI 편입 첫날 주춤했는데...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A주가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인 1일 드디어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신흥시장(EM) 지수에 편입됐다. 하지만 중국 증시는 일제히 급락했다. 이에 따라 최근 부진을 지속하고 있는 중국 증시가 계속 하락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커졌다. 일단 시장은 대외적 불확실성이 여전히 커 이번주 중국 증시가 조정장을 지속할 가능성과 함께 중·장기적으로 서서히 살아날 것이라는 낙관 전망을 놓지 않는 분위기다. 지난 1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무려 0.66% 급락한 3075
2018-06-03 17:50:54
576OIFpURSDqs7Xqsqkg67Cb7J2AIOykkeq1rSwg66eI7J207YGs66GgwrfsgrzshLHCt1NL7ZWY7J2064uJ7IqkIOuwmOuPheygkCDsobDsgqwg
美 ZTE 공격 받은 중국, 마이크론·삼성·SK하이닉스 반독점 조사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미국이 내놓은 중국 통신장비업체 중싱(中興·ZTE) 제재 카드에 큰 타격을 받은 중국이 한국과 미국 반도체 업체를 대상으로 반독점법 위반 여부 조사에 착수했다. 중국 당국이 D램의 주요 생산업체인 미국의 마이크론과 한국의 삼성, SK하이닉스의 가격 담합 의혹을 이유로 지난달 조사에 나섰다고 홍콩 명보 등 중화권 언론이 3일 보도했다. 미·중 무역 3차 협상을 앞둔 시점에서 진행된 조사로 미국의 압박에 대한 맞불 작전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미·중 갈등 속
2018-06-03 15:24:01
W+ykkeq1reymneyLnCDrp4jqsJBdICJNU0NJIO2OuOyehSDssqvrgqDsnoTsl5Drj4TigKYiIOyDge2VmOydtOyihe2VqSAwLjY2JeKGkw==
[중국증시 마감] "MSCI 편입 첫날임에도…" 상하이종합 0.66%↓
중국증시 마감. [사진=바이두] 중국 본토주식인 A주의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신흥시장(EM) 지수 편입 첫날인 1일 중국증시가 하락세로 마무리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20.34포인트(0.66%) 내린 3075.14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126.38포인트(1.23%) 내린 10169.35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34.19포인트(1.96%) 내린 1709.55로 장을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665억, 2089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의료기계(-3.67%), 바이오제약
2018-06-01 17:19:40
W+ykkeq1reymneyLnCDrp4jqsJBdIE1TQ0kg7Y647J6FIO2VmOujqCDslZ7rkZDqs6Ag6riJ67CY65OxLCDsg4HtlZjsnbQgMS43OCUg7IOB7Iq5
[중국증시 마감] MSCI 편입 하루 앞두고 급반등, 상하이 1.78% 상승
5월 마지막 거래일인 31일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78% 급등 마감했다. [사진=신화통신] 미·중 무역갈등 재점화와 글로벌 불확실성 증가로 급락했던 중국 증시가 하루만에 살아났다. 5월 마지막 거래일인 31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54.03포인트(1.78%) 급등한 3095.47로 거래를 마쳤다. 전날 대비 가파른 강세장으로 시작해 오후장 들어 상승폭을 확대했다. 전날 급락분을 거의 회복했지만 3100선 재돌파는 실패했다. 선전성분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89.93포인트(1.88%) 오른 10295.
2018-05-31 16:28:03
67aI7JWI7ZWcIOyLoO2dpeyLnOyepSwg7JWE7Iuc7JWEIOq4iOycteychOq4sCDsnqztmITrkKDquYwuLi7kuK0g7Ja466GgICLthrXsoJzqsIDriqUiIA==
불안한 신흥시장, 아시아 금융위기 재현될까...中 언론 "통제가능"
[사진=연합/로이터] 최근 글로벌 금융시장의 분위기가 예사롭지 않다. 미국발 악재와 글로벌 시장 불확실성 증가 등으로 일부 신흥국 증시, 채권시장, 환율시장이 요동치면서 상대적으로 외자 의존도가 높은 아시아·태평양에 1997년의 외환위기가 재발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까지 고개를 들었다. 중국 경제전문매체인 21세기경제보도는 30일 이러한 최근 분위기에 대해 "유사한 측면이 있고 리스크가 커진 것은 사실이지만 과거처럼 위기가 아태지역 전반으로 확산되지는 않을 것"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2018-05-31 15:27:02
W+ykkeq1reymneyLnF0gNuyblCAn7JuU65Oc7Lu1IOyggOyjvCcg7J6s7Jew65CY64KY
[중국증시] 6월 '월드컵 저주' 재연되나
중국증시엔 '6월 월드컵의 저주'라는 말이 있다. [사진=바이두] 6월 14일 개최되는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앞두고 중국 주식시장에 긴장감이 돌고 있다. 월드컵이 열리는 기간만 되면 증시가 부진해서다. 심지어 '월드컵 저주'라는 단어가 있을 정도다. 중국 초상(招商)증권은 최신 연구보고서에서 중국 증시에 존재하는 '월드컵 저주' 현상을 분석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1994년부터 2014년까지 20년간 모두 6차례 열린 월드컵 기간 상하이종합지수 흐름을 살펴보면 총 4차례 하
2018-05-31 14:26:24
W+ykkeq1rSBNU0NJIO2OuOyehV0gTVNDSSDtm4jtko0g7YOIIOq4sOuMgOyiheuqqeydgA==
[중국 MSCI 편입] MSCI 훈풍 탈 기대종목은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A주 234개 종목이 오는 6월 1일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신흥시장(EM) 지수에 편입된다. 이와 함께 어떤 종목이 MSCI 호재가 몰고 올 훈풍을 제대로 탈 수 있을 것인지에 대한 투자자의 관심도 증폭됐다. 최근 MSCI 편입이 예정된 일부 대형 종목에 자금이 집중되는 모습이라고 중국증권보(中國證券報)는 28일 보도했다. 지난 한 달간 상하이·선전 증시에서 후구퉁·선구퉁을 통한 자금 순유입 세를 보인 곳은 총 41곳인데 이 중에서 무려 35곳이 MSCI EM 지수 편입 대상이
2018-05-31 07:00:00
6rCA7Kec7JmA7J2YIOyghOyfgeKApiAi7KSR6rWtIOyLnOyepeyXkOyEnCDsgrTslYTrgqjsnLzroKTrqbQg6rCA7ZKIIOuLqOyGjeu2gO2EsCIg
가짜와의 전쟁… "중국 시장에서 살아남으려면 가품 단속부터"
26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차이나 비즈니스 세미나에서 박승찬 중국경영연구소 소장(왼쪽)과 이상석 베이징 크리에이티브 박스 그룹 대표(오른쪽)가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중국경영연구소 제공] 마유크림으로 중국에 진출해 첫해에 약 380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큰 성공을 거뒀던 한국 화장품 기업 A사는 이듬해 매출이 1000억원 가까이 감소한 데 이어 그 다음해에는 첫해의 절반도 안 되는 결과를 얻었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중국 내에서 해당 제품의 판매량은 증가했다. ‘가품’ 때문에 나타난 현상이
2018-05-31 06: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