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은행감독당국, 유동성 관리법 만들어 리스크 차단
中 은행감독당국, 유동성 관리법 만들어 리스크 차단
중국은감회.[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은행관리감독위원회(이하 은감회)가 국제 은행자본 규제 기준 변화에 대응하고 중소은행 규제 지표상의 결점을 보완할 목적으로 최근 ‘상업은행 유동성 리스크 관리 방법(이하 유동성 방법)' 개정안 초안을 발표했다. 새 규정은 은행경영과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내년 3월 1일부터 도입될 예정이다. 특히 새로 추가되는 세 가지 양적 지표는 서로 다른 과도기를 거쳐 적용된다. 현행 관리 방법과 비교해 새 규정의 가장 큰 특징은 양적 지표인 △순안정 자 아주차이나 황현철 기자 selfguard@ajunews.com
2017-12-14 18:05:07
류창둥 징둥닷컴 창업주
류창둥 징둥닷컴 창업주 "5년내 알리바바 티몰 따라잡을것"
류창둥 징둥닷컴 CEO[사진=CNBC ] “징둥은 5년내 티몰(알리바바 산하 B2C 플랫폼)을 따라잡고 10년내 글로벌 선두가 될 것이다.” 중국 2대 전자상거래 업체인 징둥상청(京東商城 징둥닷컴) 류창둥((劉强東) 최고경영자(CEO)가 최근 미국 CNBC TV의 경제 전문 프로그램 ‘매니징아시아’에 출연해 야심찬 포부를 밝혔다고 제일재경일보 등 현지 경제일간지가 5일 보도했다. 류 CEO는 인터뷰에서 "징둥닷컴은 줄곧 티몰보다 빠른 성장속도를 보여온 데다 배인선 기자 baeinsun@ajunews.com
2017-09-05 11:21:53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wqOyLoOyjvCDquInrk7Hsl5Ag7IOB7ZWY7J20IDAuNzgl4oaRIDMzMDDshKAg7ZqM67O1
[중국증시 마감] 차신주 급등에 상하이 0.78%↑ 3300선 회복
26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78% 급등했다. [사진=신화통신] 중국 증시가 오랜만에 시원한 반등세를 보였다. 26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25.66포인트(0.78%) 급등해 3306.12로 거래를 마쳤다. 지난 21일 3300선을 회복했다 무너진 후 3거래일만에 다시 3300선에 올라선 것이다. 약보합으로 시작해 가파른 하락세를 보이며 오전장 후반에 바닥을 찍고 차신주(상장 1년 미만 미배당 종목) 급등과 대형주의 선전에 힘 입어 반등에 성공했다. 이후 가파른 상승 그래프를 그리며 상승폭을 키
2017-12-26 16:30:30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Dge2VmOydtCAwLjUwJeKGkywg7LC97JeF7YyQIDEuMzIlIOq4ieudvSwg67CY65Ox7J2AIOyWuOygnA==
[중국증시 마감] 상하이 0.50%↓, 창업판 1.32% 급락, 반등은 언제
성탄절인 25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0.50% 하락 마감했다. [사진=중국신문사] 지난주 중앙경제공작회의 폐막 효과로 21일 반짝 상승하며 3300선을 회복했던 중국 증시가 22일에 이어 크리스마스인 25일에도 하락세를 이어갔다. 25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6.60포인트(0.50%) 하락한 3280.46으로, 선전성분지수는 88.65포인트(0.80%) 급락한 11005.50으로 장을 마감했다. 창업판 지수는 무려 23.53포인트(1.32%) 쭉 미끌어지며 1755.81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상하이종합과 선전성분 거래량은 1772억94
2017-12-25 17:06:22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Dge2VmOydtOyihe2VqSDtlZjro6jrp4zsl5AgMzMwMOyEoCDrsJjrgqk=
[중국증시 마감] 상하이종합 하루만에 3300선 반납
중국증시 마감. [사진=중국신문사] 상하이종합지수가 22일 하루 만에 3300선을 반납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3.0포인트(0.09%) 내린 3297.06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 성분지수는 24.09포인트(0.22%) 내린 11094.16으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10.4포인트(0.58%) 내린 1779.34로 거래를 마쳤다. 상하이·선전 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520억, 1851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금융(-0.95%), 항공기제조(-0.91%), 전자IT(-0.83%), 농임목어업(-0.49%), 호텔관광(-0.48%), 자동
2017-12-22 16:39:48
W+ykkeq1reymneyLnCDrp4jqsJBdIDbqsbDrnpjsnbzrp4zsl5AgMzMwMOyEoCDtmozrs7XigKbsg4HtlZjsnbTsooXtlakgMC4zOCXihpE=
[중국증시 마감] 6거래일만에 3300선 회복…상하이종합 0.38%↑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 21일 상하이종합지수가 6거래일만에 3300선을 회복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12.45포인트(0.38%) 오른 3300.06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114.91포인트(1.04%) 오른 11118.25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7.32포인트(0.41%) 오른 1789.74로 거래를 마쳤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737억, 2113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환경보호(1.39%), 전자부품(1.19%), 의료기계(1.0%), 시멘트(0.73%), 바이오제약(0.57%), 항공기제
2017-12-21 18:25:14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e+jiDrspXsnbjshLgg7J247ZWYIOyehOuwlSwg7IOB7ZWY7J207KKF7ZWpIDAuMjclIO2VmOudvQ==
[중국증시 마감] 美 법인세 인하 임박, 상하이종합 0.27% 하락
20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0.27% 하락 마감했다.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증시가 하루만에 하락 전환했다. 20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8.93포인트(0.27%) 하락한 3287.61로 거래를 마쳤다. 약세장으로 거래를 시작해 내리막길을 지속했다. 선전성분지수는 71.66포인트(0.65%) 하락한 11003.33으로 장을 마감하며 11000선을 간신히 사수했다. 창업판 지수도 16.09포인트(0.89%) 급락해 전날의 상승분을 거의 반납했다. 상하이종합과 선전성분 거래량은 각각 1679억6200만 위안, 1945억5900만 위안
2017-12-20 16:48:43
7KSR6rWtLCDsmKztlbQg7LGE6raMIOuUlO2PtO2KuCAn7KCI67CYJ+ycvOuhnCDspITsl4jsp4Drp4zigKY=
중국, 올해 채권 디폴트 '절반'으로 줄었지만…
중국 2014~2017년 디폴트 발생 현황 [자료=21세기경제보,CCXI] 중국의 공급측 개혁이 효과를 내면서 올 들어 중국 기업들의 채무불이행(디폴트)가 줄었다. 하지만 중국의 경기 하방 압력 속에서 여전히 안심할 수만은 없는 상황이다. 중국 중청신(中誠信)국제신용평가(CCXI)에 따르면 올 들어 10월까지 중국에서 발생한 채권 디폴트는 모두 32건으로, 총 디폴트 액수는 120억5600만 위안에 달했다. 이는 지난 한해 모두 67건의 디폴트가 발생, 액수만 334억3000만 위안에 달한 것의 절반 수준이다. 이는 공급측 개혁 아
2017-12-20 15:48:29
7YKk7JuM65Oc66GcIOuztOuKlCAyMDE364WEIOykkeq1rSDspp3si5w=
키워드로 보는 2017년 중국 증시
[사진=신화통신] 올해 중국 증시는 대형주의 선전에 힘 입어 '느린소'처럼 움직였다. 펀더멘털 개선과 개방에 속도를 올린 한 해이기도 했다. 중국 관영언론 신화사가 19일 8개 키워드를 통해 올해 중국 증시의 주요 이슈와 전반적인 흐름을 정리해 시장 관심이 집중됐다. 신화사는 8개 키워드로 △천문학적 벌금 △대주주 지분매도 신규정 △백마(白馬)주 △얼바(二八)현상 △자오웨이(趙薇) △발행심사위원회 △톄공지(鐵公鷄, 자린고비)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를 꼽았다. 키워드를 통해 엿볼 수 있는
2017-12-20 15:39:17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uztO2XmCwg67iU66Gd7LK07J247KO8IOqwleyEuOyXkCDquInrk7EuLi7sg4HtlZjsnbTsooXtlakgMC44OCXihpE=
[중국증시 마감] 보험, 블록체인주 강세에 급등...상하이종합 0.88%↑
19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88% 급등한 3296.54로 거래를 마쳤다. [사진=신화통신] 중국 증시가 오랜만에 나란히 급등하며 활짝 웃었다. 19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28.62포인트(0.88%) 급등한 3296.54로 거래를 마쳤다. 소폭 약세로 거래를 시작해 장중 내내 오름세를 지속하며 상승폭을 키웠다. 선전성분지수는 114.88포인트(1.05%) 오른 11074.99로, 창업판지수는 17.86포인트(1.00%) 급등한 1798.50으로 장을 마감했다. 거래량은 저조했다. 상하이종합과 선전성분 거래량은 각각
2017-12-19 16:43:12
W+ykkeq1reymneyLnF0g64uk7IucIOyCtOyVhOuCnCAn67CU7J207KO8JyDsooXrqqksIOqzhOyGjSDsmKTrpbzquYw=
[중국증시] 다시 살아난 '바이주' 종목, 계속 오를까
[우량예] 중국 전통주 바이주(白酒)업계에 시장의 관심이 집중됐다. 황제주 구이저우마오타이를 필두로 급등했다가 투기거품 경고음과 중국 증시 부진, 상승세 지속 피로감에 조정장을 보였던 바이주 종목이 최근 다시 상승세 탔기 때문이다. 11월 하락세를 보였던 바이주 종목이 지난 8일부터 18일까지 7거래일 누적 상승폭이 9.57% 육박하는 등 뚜렷한 강세를 보이면서 주가 상승 지속 기대감에 투자금이 몰리는 분위기라고 증권일보(證券日報)가 19일 보도했다. 이번주 첫거래일인 18일에도 바이주 종목 상승폭은 2
2017-12-19 14:40:36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qyveygnOqzteyeke2ajOydmCDqsJzrp4ksIOyDge2VmOydtOyihe2VqSAwLjA1JSDqsJXrs7Ttlak=
[중국증시 마감] 경제공작회의 개막, 상하이종합 0.05% 강보합
18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0.05% 상승 마감했다. [사진=신화통신] 중국 증시가 엇갈리며 혼조세를 보였다. 당분간 소폭 등락을 거듭하는 조정흐름이 예상된다. 18일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79포인트(0.05%) 오른 강보합으로 장을 마감했다. 올해 경제적 성과를 정리하고 내년도 거시정책 밑그림을 그리는 중앙경제공작회의 개막에 대한 기대감으로 개장 직후 주가가 치솟았지만 유동성 긴축 흐름과 뚜렷해진 관망세에 내리막길을 탔다. 오후장 막판에 살아나면서 강보합으로 거래를 마쳤다. 선전 증시
2017-12-18 17:42:14
IuyVjOumrOuwlOuwlCDrhpPss6Tsp4Drp4wg7IOk7Jik66+464qUIOyViOuPvCIuLi7tmY3svaksIOyDgeyepeq4sOykgCDtjIzqsqkg7JmE7ZmU
"알리바바 놓쳤지만 샤오미는 안돼"...홍콩, 상장기준 파격 완화
[홍콩증권거래소]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라는 대어를 놓쳤던 홍콩증권거래소가 미래 성장동력인 혁신기업 유치를 위해 대대적인 기업공개(IPO) 기준 완화를 결정했다. 홍콩증권거래소가 15일 변호사, 회계법인, 펀드매니저 등 360여명의 관계자와 협의한 끝에 신(新)경제 기업을 대상으로 '차등의결권'을 도입하고 상장을 위한 시총 및 매출 기준을 완화하기로 했음을 밝혔다고 매일경제신문(每日經濟新聞)이 18일 보도했다. 이는 지난 1993년 홍콩증권거래소 H주가 개장한 이후 가장
2017-12-18 11:33:43
W+ykkeq1reymneyLnCDso7zqsITsoITrp51dIOykkeyVmeqyveygnOqzteyeke2ajOydmOyXkCDsj6DrprAg64iI
[중국증시 주간전망] 중앙경제공작회의에 쏠린 눈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 이번주(12월18~22일) 중국 증시는 연말 유동성 위축 속 투자자들의 관망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상하이 선전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주(12월11~15일) 상하이종합지수는 전주대비 0.73% 하락한 3266.14로 마감했다. 반면 선전성분지수는 전주 대비 0.58% 상승한 10998.12로 마감했다. 창업판 지수의 주간 낙폭도 0.46%에 달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상에 따른 충격을 완화하기 위해 인민은행이 정책금리를 인상한 것이 유동성 경색 우려를 키우면서 지수가 전체적
2017-12-17 15:13:19
4oCc7ZuE66Os7YmBLCDsnbzrjIDsnbzroZzigKYiIOykkeq1rcK37JiB6rWtIOqyveygnOq4iOyctSDtmJHroKUg6rCV7ZmU
“후룬퉁, 일대일로…" 중국·영국 경제금융 협력 강화
중국 베이징에서 16일 열린 제9차 중·영 경제재정금융대화. [사진=신화통신] 중국 상하이 증시와 영국 런던 증시에서 주식의 교차 거래를 허용하는 '후룬퉁(滬倫通)' 개통 작업에 더욱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중국과 영국은 16일 베이징에서 제9차 중·영 경제재정금융대화를 진행해 거시경제, 무역 및 투자, 금융개혁, 인프라 및 에너지, 산업 전략, 일대일로 등 방면에서 모두 72가지 협력하기로 했다고 증권시보 등 현지 언론이 이날 보도했다. 협력의 구체적 내용은 마카이(馬凱)중국 부총리와
2017-12-17 12:17:20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coOuPmeyEsSDsmrDroKTsl5Ag7Luk7KeEIOuCme2PrSwg7IOB7ZWY7J20IDAuODAlIOq4ieudvQ==
[중국증시 마감] 유동성 우려에 커진 낙폭, 상하이 0.80% 급락
15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80% 급락했다. [사진=중국신문사] 당국의 긴축 조짐 등의 영향으로 투자심리가 악화됐다. 이번주 마지막 거래일인 15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26.30포인트(0.80%) 하락한 3266.14로 장을 마감했다. 약세장으로 시작해 계속 내리막길을 타며 낙폭을 키웠다. 전날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상 소식이 나오고 이에 따른 충격 완화를 위해 인민은행이 역환매조건부채권(역RP) 7일물 금리, 28일물 금리를 5bp(1bp=0.01%)씩 인상한 2.5%, 2.8%로, 중
2017-12-15 16:55:53
7KSR6rWtIOyZhOuLpOq3uOujuSwgIuyYrCDrp6TstpwgMjAwMOyWtSDsnITslYgg7J207IOBLCDrlJTtj7Ttirg/IOydtOyDgSDnhKEi
중국 완다그룹, "올 매출 2000억 위안 이상, 디폴트? 이상 無"
왕젠린 중국 다롄완다그룹 회장[사진=신화통신] 승승장구하다 당국의 관리·감독 역량 강화에 흔들리며 시장 불안감을 키운 중국 다롄완다(大連萬達)그룹이 "경영에 아무 문제가 없다"며 최근 불거진 디폴트(채무불이행) 가능성을 일축했다. 중국 국무원 직속 통신사인 중국신문망(中國新聞網)의 15일 보도에 따르면 완다그룹은 전날인 14일 성명을 통해 "현재 2000억 위안이 넘는 현금을 확보하고 있고 올해 매출도 2000억 위안 이상을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경영상에 문제가 없으며
2017-12-15 15:43:48
7KSR6rWtICfruZrrjZTrr7gnIOqyveygnD8g7Ja866eI64KYIOyLrOqwge2VnOqwgC4uLuS4rSAi7J2066+4IOuMgOydkSwg7Ya17KCcIOqwgOuKpSI=
중국 '빚더미' 경제? 얼마나 심각한가...中 "이미 대응, 통제 가능"
[그래픽=아주경제 DB] 독보적인 성장세로 세계 경제의 '성장동력'으로 자리잡은 중국 시장을 향한 경고음이 끊이질 않고 있다. 눈덩이처럼 불어나는 '빚'과 이에 따라 축적된 ‘신용 리스크’가 중국 경제의 붕괴를 초래할 수 있다는 우려다. 중국은 "문제없다"는 입장이지만 경고음이 계속되는 건 그만큼 부채가 막대하고 이에 따른 잠재적 리스크가 크고 또 심각하다는 방증으로 해석된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는 최근 중국 경제가 '빚더미' 위에서 성장했다고 일침했
2017-12-15 07:00:00
5LitIElU6riw7JeF65Ok7J2YIOyYqOudvOyduCDrs7Ttl5jsi5zsnqUg7J+B7YOI7KCE4oCm67mF642w7J207YSw66GcIOyKueu2gOyImA==
中 IT기업들의 온라인 보험시장 쟁탈전…빅데이터로 승부수
핀테크(FinTech)의 시대가 도래하면서 알리바바(阿里巴巴), 텅쉰(騰迅·텐센트) 등 중국 굴지의 정보기술(IT) 기업들이 ‘인슈어테크(InsurTech)’ 시장의 주도권을 잡기 위해 온 힘을 쏟고 있다. 인슈어테크는 보험(Insurance)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4차 산업혁명을 앞두고 있는 보험업계에서 최대 화두로 떠오른 신조어다. 전문가들은 IT기업들이 보유한 빅데이터가 보험업계의 판도를 뒤흔들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고객들의 각종 정보가 망라된 빅데이터는 보험상품의 개발에서 판매·관리&m
2017-12-15 06:00:00
SU1G7J2YIOqyveqzoCwg7KSR6rWtICfrtoDssYQg7Y+t7YOEJyDqsJDri7ntlaAg7IiYIOyeiOuCmA==
IMF의 경고, 중국 '부채 폭탄' 감당할 수 있나
[사진=아이클릭아트] 중국의 눈덩이처럼 불어나는 부채와 이에 따라 커지는 신용리스크에 대한 강한 경고음이 다시 나왔다. 국제통화기금(IMF)이 최근 '2017 중국 금융안정평가'(FSAP)를 통해 중국 은행권 자산이 국내총생산(GDP)의 3배를 웃도는 34조7000억 달러(약 3경7879조원)에 육박하지만 커지는 신용리스크에 대응하기에는 여전히 부족한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따라 중국 경제를 뒤흔들 수 있는 '뇌관'으로 꼽히는 부채에 대한 글로벌 시장의 관심이 다시 증폭됐다. IMF는 중국 금융시스템
2017-12-15 06:00:00
W+ykkeq1reymneyLnCDrp4jqsJBdICLqsr3soJzsp4DtkZwg65GU7ZmULCDnvo4g6riI66as7J247IOBLi4uIiDsg4HtlZjsnbTsooXtlakgMzMwMOyEoCDrmJAg64K07KSY
[중국증시 마감] "경제지표 둔화, 美 금리인상..." 상하이종합 3300선 또 내줘
중국증시 마감. [사진=중국신문사] 미국 금리 인상, 경제지표 둔화 등 영향으로 상하이종합지수가 14일 하락하며 하루만에 3300선을 다시 내줬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10.6포인트(0.32%) 내린 3292.44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33.71포인트(0.3%) 내린 11110.18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11.75포인트(0.65%) 내린 1794.34로 거래를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513억, 2067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금융(-1.3%), 의료기계(-0.77%), 호텔관광(-0
2017-12-14 17:02:30
7KSR6rWtLCAyMDIw64WEIDPsobDsm5AgJzNE7ZSE66aw7YyFJyDsi5zsnqUg66eM65Og64uk
중국, 2020년 3조원 '3D프린팅' 시장 만든다
중국 기업 윈선이3D프린터로 지은 주택의 모습. [사진=윈선 홈페이지] 첨단기술 강국 도약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중국이 미래산업으로 주목받는 '3D컴퓨팅' 시장 발전을 위한 구체적인 플랜을 공개했다. 21세기경제보도(21世紀經濟報道)의 14일 보도에 따르면 공업신식화부(산업정보화부 격, 이하 공신부) 등 22곳 유관부처가 공동으로 전날 '3D프린팅 산업 발전 행동계획(2017~2020년)'을 발표하고 오는 2020년까지 시장 규모를 200억 위안 이상으로 확대한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연평균 30% 이상의 성장
2017-12-14 16:43:31